HOME 경제 금융
KB증권 사용자 경험 최우선한 M-able 폴더블 버전 출시업계 디지털 혁신 주도
김희정 기자 | 승인 2019.09.05 12:54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KB증권은 국내 폴더블 폰 출시 일정에 맞춰 MTS 'M-able(마블)' 폴더블(Foldable) 버전을 선보인다.

KB증권은 5일 "폴더블 버전은 빠르게 변화하는 모바일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디지털혁신을 주도하는 리딩증권사로서 입지를 다지며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자 준비됐다"고 밝혔다.

기존 MTS는 언제 어디서나 매매가 용이하다는 편리성과 휴대성을 갖고 있다. 그러나 모바일 화면의 특성상 다양한 매매 관련 정보를 한 화면에서 보기 어렵다는 한계가 있다.

이에 사용자 경험과 고객의 목소리를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폴더블 버전' 화면구성을 기획하게 됐다. '폴더블 버전'은 한 화면에 내게 필요한 정보를 내 마음대로 배치해 한 눈에 빠르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특히 큰 화면을 확대 및 축소 보기를 통해 활용할 수 있다. 가장 많이 사용하는 관심종목 화면을 필두로 매매에 필요한 화면(호가, 차트, 주문, 추이, 자산평가, 지수 등)을 삼분할 배치해 한 눈에 볼 수 있다. 또 종목 연동기능을 통해 같은 종목은 물론 서로 다른 종목에 대한 정보도 한 화면에서 확인 가능하다.

하우성 M-able Land Tribe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모바일 환경에 선제적 대응을 선보이기 위해 이번 '폴더블 버전'을 출시했다"며 "이후에도 새로운 트렌드에 발 빠른 대응과 사용자 경험을 토대로한 UI·UX 제공으로 업계 디지털 혁신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