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굽네치킨, 굽네피자X래퍼 ‘염따’ 콜라보 영상 200만뷰 돌파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8.22 15:0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굽네치킨을 운영하는 지앤푸드가 힙합 아티스트 ‘염따’와 협업해 제작한 굽네피자 바이럴 영상 ‘너무 플렉스(FLEX)’가 12일만에 총 200만 뷰를 돌파했다.

굽네치킨은 최근 굽네피자의 주 고객층인 10~20대 젊은 소비자 사이에서 유머러스하고 친근한 매력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염따가 굽네피자 홍보에 적합하다고 판단해 바이럴 영상 제작을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염따는 개인 유튜브를 운영하며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으며 최근 ‘zoom’, ‘돈 call me’ 등의 곡들을 발표하며 힙합 아티스트로서 꾸준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뮤직비디오 콘셉트의 바이럴 영상인 ‘너무 플렉스(FLEX)’는 염따가 직접 작사·작곡을 맡아 더욱 주목을 끈다. 플렉스(FLEX)란 힙합계에서 유행하는 신조어로, 물건을 소비하고 자랑하듯 외치는 감탄사를 뜻한다. 영상은 염따가 굽네피자를 먹고 플렉스(FLEX)를 외치는 모습을 보이며 굽네피자를 통해 느끼는 만족감을 즐겁게 나타냈다.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노래가 중독성 있다’, ‘염따가 피자 광고를 찍다니 신선하다’, ‘광고 영상인데 노래가 너무 좋은 것 같다’, ‘중간에 스킵하지 않고 본 광고는 오랜만이다’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지앤푸드 홍경호 대표는 “지앤푸드는 끊임없는 트렌드 분석을 바탕으로 젊은 소비자들과 소통하고자 유명 인플루언서 및 스타들과 함께 꾸준한 협업을 이어오고 있다”며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에 힘입어 앞으로도 맛은 물론 다채로운 즐거움을 나눌 수 있는 굽네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