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7월 신규 임대사업자 6290명 및 임대주택 1만1607호 등록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8.14 11:26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국토교통부는 7월 한 달 동안 6290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고, 등록 임대주택은 1만1607호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전국에서 7월 한 달간 6290명이 신규 임대사업자로 등록해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는 총 44만7000명이다. 신규로 등록한 사업자수는 전월 4632명 대비 35.8% 증가했다.

수도권 전체로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는 4875명으로 전월 3547명 대비 37.4% 증가했다. 서울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2028명으로 전월 1495명 대비 35.7% 증가했다. 지방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1415명으로 전월 1085명 대비 30.4% 증가했다.

전국에서 7월 한 달간 증가한 등록 임대주택 수는 1만1607호이다.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44만4천호이다. 신규로 등록된 주택 수는 전월 9015호 대비 28.8% 증가했다.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8313호로 전월 6212호 대비 33.8% 증가했다. 서울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647호로 전월 2934호 대비 24.3% 증가했다. 지방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294호로 전월 2803호 대비 17.5%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6월에는 전월의 임대사업자 신규등록 수 증가로 인한 기저효과로 등록 수가 감소한 반면 7월에는 2019년 상반기 월 평균 수준으로 등록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