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2.16 월 17:14
HOME 경제 유통물류
한국콜마 “역사인식 갖고 극복해야 한다는 취지 잘못 전달…죄송” 사과
김인수 기자 | 승인 2019.08.09 13:24
한국콜마CI

[여성소비자신문 김인수 기자] 한국콜마는 최근 월례회의 때 물의를 일으킨 보수 유튜버의 동영상 방영에 대해 9일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한국콜마는 “최근 월례조회 때 활용된 특정 유튜브 동영상으로 인해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먼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머리를 숙였다.

사과문은 “현 위기상황을 강조하며 새로운 각오로 위기에 적극 대응하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면서 “위기 대응을 위해 대외적 환경과 현상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최근 인터넷상에 유포되고 있는 특정 유튜브 영상의 일부분을 인용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영상을 보여준 취지는 일부 편향된 내용처럼 감정적으로 대응하거나 현혹돼서는 안되고 올바른 역사인식을 갖고 현상황을 바라보고 기술력으로 극복해야 한다는 것이었다”고 설명했다.

또 여성에 대한 부적절한 사례 언급은 전혀 없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안을 계기로 윤동한 회장 이하 한국콜마 임직원은 조금 더 겸손한 마음으로 고객분들께 다가갈 것이며 사업에 최선을 다해 대한민국 경제발전에 이바지 하고자 노력하겠다”며 “다시 한 번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말했다.

한국콜마는 또 그동안 윤동한 회장이 실천해온 역사관을 거론하며 나라사랑과 역사의식을 직접 실천하는 기업인이라고 강조했다.

한꾸콜마에 따르면 윤동한 회장은 일본으로 유출됐던 우리 문화유산인 수월관음도를 25억원에 구입해 국립박물관에 기증했고, 이순신 장군의 정신을 배우고 전파하기 위해 이순신의 字를 딴 서울여해재단을 설립해 이순신 학교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문익점 선생과 관련된 책을 출간 했으며 최근에는 이순신 장군의 조력자 정걸 장군이라는 책도 직접 출간했다.

한국콜마는 “경영 환경은 날로 악화되고 기업 경영도 녹록지 않은 상황에서, 현장에서 위기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중소·중견기업이 이를 잘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김인수 기자  kis@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