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마포갈매기, 매장 콘셉트 복고풍으로 리뉴얼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8.08 12:4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디딤은 10년이 넘은 장수 브랜드인 마포갈매기를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고객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호구포점을 시작으로 매장 콘셉트 리뉴얼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마포갈매기의 새로운 매장 콘셉트는 마포라는 지역이 이전 60~70년대 서남쪽으로 가는 버스의 종점으로 일과 후 식사와 술자리를 갖는 서민들의 정겨운 추억이 깃든 장소였다는 점을 감안, 매장 전체를 그 당시의 느낌이 나는 복고풍으로 새롭게 구성했다.

인테리어는 마치 1970년으로 돌아간 듯한 느낌으로 옛날 소품과 나무 자재들을 활용해 꾸몄으며, 메뉴판과 매장 내 포스터들도 70년대 느낌으로 모두 변화를 주었다.

마포갈매기는 이번 콘셉트 리뉴얼을 통해 중년층 고객들에게는 그 당시 정겨운 추억을 선물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젊은 층 고객에게는 최근 트렌드인 뉴트로적인 감성을 느끼게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디딤 관계자는 “이번 리뉴얼은 옛날의 정겨움과 소박함을 느낄 수 있게 초점을 맞췄으며, 이를 통해 다시 한번 마포갈매기가 많은 고객들에게 사랑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마포갈매기는 지난 2008년에 프랜차이즈 사업을 시작한 디딤의 첫 브랜드로 갈매기살과 계란크러스트를 제공하는 특별한 불판으로 주목을 받았다. 현재 국내는 물론 동남아, 미국 등 해외에까지 진출하며 코리아BBQ를 알리고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