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농심 ‘신라면건면’, 美 수출…9월 미주시장 판매 개시
김인수 기자 | 승인 2019.07.30 11:09
사진제공=농심

[여성소비자신문 김인수 기자] 농심은 30일 ‘신라면건면’ 미국 수출을 위해 제품 약 5만 박스(160만개) 선적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농심은 이르면 9월부터 서부 및 동부 대도시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미국 전역에 판매망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농심은 미국시장에서 활약하고 있는 신라면에 이어 신라면건면을 내놓으면서 미국 내 경쟁력을 강화하고, 일본기업들과 치열한 승부를 펼친다는 계획이다. 저가제품 위주의 일본라면들과 맛이나 품질에서 차이를 보이는 신라면, 신라면블랙, 신라면건면 3총사로 일본라면을 더욱 추격하겠다는 의지다.

현재 미국라면시장에서 일본의 동양수산(점유율 46%)과 일청식품(30%)이 1, 2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농심(15%)은 3위를 달리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미국 교포시장을 비롯해 월마트, 코스트코 등 메인스트림 시장에 신라면건면 입점을 서두를 계획”이라면서 “신라면의 진화를 표방한 신라면건면은 향후 해외시장에서 농심의 전략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농심은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일본, 중국, 동남아시아 등으로 신라면건면 수출지역을 넓힐 계획이다.

한편 신라면건면은 7월 말까지 누적 판매량 3200만개를 돌파하는 등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김인수 기자  kis@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