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칼럼
[이태영의 깨끗한 피부 이야기⑨]마법의 햇살, 더위, 바캉스…설레는 여름 자극받기 쉬운 여름피부관리 이것만은 지키자
이태영 로즈마리 에스테틱 원장 | 승인 2019.06.28 11:06

[여성소비자신문] 여름은 청춘의 계절이다. 더위와 맞서며 바캉스를 즐기는 청춘들이 부러운 나이가 된 탓일까? 싱그러움과 열정이 함께하는 계절인 여름 피부관리방법을 알아보자.

첫째, 여름철은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계절이다. 뜨거운 햇볕에 노출되기 쉬워 일광화상이나 색소침착 각종 피부질환을 주의해야 한다. 외출시에는 자외선차단제를 꼼꼼하게 사용해야 한다. 자외선이 피부에 직접 닿게 되면 우리 피부의 기저층에서 멜라닌 색소를 만들어 내는데, 이 색소가 과다 생성되면 피부가 그을리면서 잡티와 기미가 생기게 된다. 한번 생긴 색소침착은 회복하기가 어렵다. 생기기 전에 주의하자.

또한 자외선은 우리 몸 속 활성산소를 증가시켜 피부 탄력과 보습력을 떨어뜨려 주름을 유발한다. 따라서 자외선 차단제를 피부뿐만 아니라 햇빛에 노출되는 피부에 골고루 발라 얼굴과 몸을 보호해주는 것이 좋다.

자외선 차단제는 2~3시간 마다 덧바를 것을 추천한다. 요즘엔 크림타입 스프레이타입 스틱 타입 등 여러 종류의 자외선차단제가 나와있으므로 부위에 맞게 사용하는 것이 좋다. 자외선 차단제 중에 내 피부에 맞는 제품을 사용하면 더 효과적으로 자외선을 차단할 수 있다.

지성 피부는 번들거림과 트러블 발생을 줄일 수 있도록 오일프리 제품을 사용하는 게 좋다 또한 유분기를 잡아주는 파우더 타입도 좋다. 건성 피부는 피부를 촉촉하게 해주면서 영양분도 채워줄 수 있는 촉촉한 타입의 자외선 차단제가 효과적이다.

민감성 피부는 자외선 차단제에 들어있는 화학성분에 피부가 예민하게 반응할 수 있기 때문에 천연성분 제품 사용이 좋다. 야외활동 시에는 햇볕이 직접 피부에 닿지 않도록 긴팔옷을 입어주는 것도 좋다. 자외선으로부터 일광화상이나 여름해충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기 때문이다.

둘째, 충분한 수분과 제철과일로 수분공급과 영양공급을 챙기자. 피부 관리에 있어 좋은 제품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건 바로 보이지 않는 곳까지 관리하는 ‘이너뷰티’이다. 몸 안에서부터 아름다움을 가꾸는 이너뷰티를 위해서는 피부 자체를 아름답게 만들어 주는 비타민 섭취가 중요히다.

그 중에서도 비타민이 풍부한 수박 참외 포도 등 제철과일 섭취가 좋다. 과일엔 비타민C와 항산화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으므로 노화 방지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또한 식이섬유가 배변활동을 원활하게 하고 체내 독소 및 노폐물의 배출을 도와 맑은 피부를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 맛도 좋고 피부에도 좋은 제철과일은 섭취는 최고의 이너뷰티이다.

물과 이온음료 등을 충분히 섭취하면 체액과 전해질의 균형이 유지되어 몸에도 좋다. 하루 8잔의 물은 여름철 많은 땀을 흘린후의 탈수증상뿐아니라 수분감 있는 피부컨디션에도 중요하다.

셋째, 꼼꼼한 이중 세안으로 피부를 깨끗하게 해야 한다. 여름이 되면 높은 기온으로 인하여 가장 먼저 느껴지는 피부의 변화가 피지분비량의 증가와 넓어지는 모공이다.

피지활동이 왕성해지고 피지가 모공밖으로 분비되면서 모공이 넓어지고 화이트헤드와 블랙헤드가 나타난다. 땀이나 유분의 과잉분비로 노폐물이 피부에 달라붙기 쉬운 환경이 되면서 트러블이 많이 생긴다. 피부표면의 노폐물 제거 뿐아니라 꼼꼼한 모공 속 클렌징이 필요하다.

넷째, 촉촉한 피부를 위한 쿨링 마스크팩을 하는 것이 좋다. 요즘 1일1팩이 대세다. 특별한 날이 아니어도 집에서 손쉽게 할 수 있는 피부관리 방법이다. 매일 사용하는 마스크 팩에도 몇 가지 주의사항이 필요하다.

마스크 팩은 차갑게 보관한 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온도가 높을수록 마스크 팩의 성분이 변질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피부 보습을 위해 팩을 얼굴에 오랜 시간 동안 사용하는 것은 오히려 수분 공급에 좋지 않다.

마스크 팩을 장시간 하면 오히려 더 건조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피부도 흡수할 수 있는 수분의 양이 정해져 있기 때문이다. 피부가 어느 정도의 영양을 흡수한 후에는 남은 성분이 피부 속 안에 있는 수분까지 함께 빼앗아 증발하기 때문에 피부가 더욱 건조해질 수 있다.

특히 건성 피부는 마스크 팩 사용을 20분 내외로 하는 것이 좋다.

올 여름 자외선을 두려워만 하지말고 여름철피부관리요령으로 자연과 함께 행복한 추억을 만들자.

이태영 로즈마리 에스테틱 원장  ty1213333@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