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0.17 목 17:37
HOME 경제 의료/제약
갑을녹산병원, 녹산동 통장단과 지정병원 협약
한지안 기자 | 승인 2019.05.15 11:20
사진제공=KBI그룹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KBI그룹 의료부문인 갑을의료재단의 갑을녹산병원은 지난 14일 부산시 강서구 녹산동 행정복지센터 2층 강당에서 녹산동 통장단과 지정병원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갑을녹산병원 황민환 경영원장 등 병원 임직원 6명과 녹산동 통장단 정기순 단장 등 통장 30명이 참석하고 특별히 안성국 녹산동 동장이 참여해 축하했다.

갑을녹산병원은 지역주민들의 편의와 복지를 위하여 봉사하는 녹산동 통장단 통장 및 가족들의 질병예방과 건강증진을 도모하고 상호 협력관계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갑을녹산병원이 행정구역상 위치해 있는 녹산동은 강서구 전체 면적의 30%를 차지할 정도로 부산시에서 가장 넓은 면적의 동이자 산, 바다, 강이 어우러진 지형적 특징이 있는 곳으로 30개의 통으로 이루어져 있다.

갑을녹산병원은 KBI그룹 갑을의료재단의 소속 병원으로 인공관절클리닉를 비롯한 어깨통증클리닉, 척추·뇌질환클리닉, 복강경클리닉, 소아성장클리닉, 외상클리닉 외에 우수한 내시경장비를 도입한 소화기내시경클리닉 등을 개설하는 등 부산시 강서구 내 여러 진료과를 개설 중인 유일한 병원으로 최근 노인나눔의료재단과 노인인공관절수술 지원 협약을 맺었으며, 병무청 지정병원으로 지정 되는 등 지역 주민들의 의료서비스 향상에 힘쓰고 있다.

갑을녹산병원 관계자는 “녹산동 통장단 통장들이 더 살기 좋고 행복한 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만큼 저희 병원임직원들은 통장단 통장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