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소비자 소비자리포트
백미, 두부, 된장, 너희들 꼼짝마!광주시, 다소비식품 중 유해물질 집중 수거·검사 실시
송혜란 기자 | 승인 2012.03.14 17:04

광주시는 시민들의 선호도가 높고 섭취량이 많은 국민 다소비 식품에 대한 유해물질 집중 수거·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수거·검사는 시중에 유통·판매중인 백미, 두부, 된장, 보리 등 국민 다소비 식품 등 총 43개품목 302건을 수거해 아플라톡신, 오크라톡신 등 곰팡이독소 위주로 오는 11월까지 매월 1회 이상, 시·자치구·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등이 참여해 민관합동으로 실시된다.

특히 올해는 식품 제조과정 중에 생성되거나 환경 등에 의해 비의도적으로 식품에 오염될 수 있는 중금속, 곰팡이독소, 다이옥신, 벤조피렌 등 유해물질 항목에 대해 매월 1회 이상 월별 대상품목을 선정해 집중 수거·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며, 수거·검사결과 부적합 제품은 즉시 회수·폐기하고, 관할기관에 통보해 행정 조치토록 할 계획이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시중에 유통·판매중인 다소비 식품뿐만 아니라 과거 부적합율이 높은 제품에 대해서도 수거·검사를 강화해 시민들의 건강 확보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시는 2011년도 국민다소비 200대식품 집중 수거·검사 사업 평가 결과 전국 최우수기관에 선정된바 있다.

송혜란 기자  ssongreporter@g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