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디딤의 연안식당 200호점 돌파건대역점 오픈으로 론칭 1년 반 만에 200개 매장 돌파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4.15 17:2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디딤(대표이사 이범택)이 운영하는 ‘연안식당’이 론칭 1년 반 만에 200호점을 돌파했다.

연안식당은 지난 해 12월 100호점 돌파에 이어 불과 4개월 만에 200호점인 서울 건대역점을 오픈 했다고 밝혔다. 연안식당은 지난 2017년 9월에 론칭한 해산물 메뉴 전문점으로 꼬막비빔밥 맛집, 해안가를 가지 않아도 맛볼 수 있는 신선한 해산물 맛집 등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빠른 성장을 이룬 브랜드다.

현재 서울과 수도권을 넘어 전국에 매장이 오픈 되어 해산물 대표 브랜드로서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으며, 계약 완료된 매장수도 220여개에 이를 정도로 예비창업자들의 관심도 높은 편이다.

연안식당은 단기간에 200호점을 돌파한 비결에 대해 꼬막, 가리비 등 신선한 해산물을 비빔밥으로 가볍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꼽았다. 또한 여수, 벌교꼬막과 고성 가리비 등 국내산 해산물을 최대한 활용하고 있다는 점도 빠른 성장의 비결로 분석하고 있다.

관계자는 “고객들의 관심과 가맹점주님들이 매장 운영을 잘 해준 덕분에 빠른 시간에 브랜드가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연안식당을 이용하고 좋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해산물 메뉴 출시, 배달서비스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