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칼럼
[이태영 원장의 깨끗한 피부이야기④]여드름도 예뻐 보이는 볼빨간 청춘 그러나 흉터는
이태영 로즈마리 원장 | 승인 2019.02.19 11:18

[여성소비자신문]여드름은 청춘의 상징일까? 청춘의 고민인 여드름의 원인과 케어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자.

여드름의 원인은 유전적으로 피지분비량이 많은 지성피부, 호르몬의 불균형 높은 스트레스, 수면부족, 불규칙한 식습관 등 여러 가지 원인이 있다.

요즘은 사춘기 여드름과 함께 성인 여드름, 등이나 가슴에 나는 여드름, 여러가지 여드름이 우리의 피부를 위협하고 있다. 사춘기에는 호르몬의 불균형으로 인한 여드름이 많이 발생한다.
성 호르몬의 분비가 시작되는 시기이다.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은 어린 남자아이의 2차적인 성징과 근육과 뼈의 성장을 돕는 호르몬이다. 테스토르테론의 과한 분비는 피지선을 자극하여 과피지분비의 원인이 된다.

성인 여드름은 25세 이후에 나타나는 피부트러블이다. 주변의 환경적인 요인과 과도한 화학 화장품 사용과 잘못된 클렌징 습관, 음주와 흡연, 스트레스, 수면부족, 불규칙한 식습관 등 다양한 환경변화가 주된 원인이다.

여드름케어의 가장 중요한 목적은 이 여드름이 영구적인 흉터를 남기느냐의 문제이다. 집에서 잘못된 압출로 2차감염의 원인을 만들지 말아야 한다.

기본적인 여드름케어의 방법은 비정상적으로 두꺼워진 각질이 포함된 피지를 깨끗이 압출하고 여드름 유발균인 데모덱스균을 살균하고 염증을 줄이는 게 여드름케어의 기본과정이다.

어느날 수줍은 모습의 여드름쟁이 소녀가 샵 문을 조심스레 열고 들어왔다. 스튜어디스를 꿈꾸는 항공운항과에 다니는 예쁜 소녀는 내 눈엔 젊음만으로 붉은 여드름도 너무 예쁜 모습이었다.
따뜻한 루이보스티 한잔과 함께 편안하게 상담을 시작했다. 피부과에도 많이 다녀보고 관리실에도 다녔는데 크게 달라지지 않고 점점 더 화농성 여드름과 극도의 민감함으로 피부가 너무 따끔거린다고 했다.

천천히 피부를 살펴보니 잦은 레이저와 피부연고 사용으로 피부는 민감해져 있고 붉은기와 화농성 여드름이 심하게 올라와 있었다.

또한 스타자국이 패인 자국과 색소침착이 선명하게 남아 잡티처럼 보여졌다. 예쁜 얼굴에 그런 트러블을 가지고 있는 게 너무 안타까웠다.

일반적인 여드름 프로그램으로는 확실한 개선을 기대하기가 어려웠다. 이럴때 강력하게 추천하는 프로그램은 진피의 섬유화세포 활성화다. 천연발효 성분인 알게 성분으로 우리 진피층의 여러가지 문제들을 해결해 주고 모공 속과 피지분비와 각질화 현상을 줄여 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다양한 피부에 접목해서 원하는 피부개선 목적을 원인부터 해결해주는 프로그램이다. 28일에 걸쳐 일어나는 각화 주기를 3일 안에 일으켜 피부 스스로 재생을 일으켜 주는 방법으로 과도하게 산을 사용해 각질을 탈락하는 필이 아니라 진피 층 세포의 기능을 강화시킴으로써 문제성피부를 완화시켜주는 케어이다.

6개월에 걸친 필링과 재생으로 정상적이고 건강한 피부로 돌아왔다. 필링 자체보다 재생이 훨씬 더 중요함을 계속 인지해주고 잘 실천할 수 있도록 안내해주었다.

몸 안에서 일어나는 피지분비를 다 줄일 수는 없지만 집에서 매일 먹는 집 밥이 우리 몸에 중요하듯 내 피부타입에 맞는 딮 클렌징과 적당한 수분공급으로 홈 케어도 중요하다. 예쁜 얼굴과 좋아진 피부에 더 자신감이 생긴다는 고객님을 보면서 또 한번 에스테티션으로 보람을 느꼈다.


 

이태영 로즈마리 원장  ty1213333@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