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한전 소외계층 지원하는 사랑의 온기 나눔 행사 시행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2.08 21:4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과 전국전력노조(위원장 최철호)는 지난 1월 31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광주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각각 1억5천만원을 전달했다.

기금 전달식에 이어, 나주시 소재 영산포종합사회복지관에서 관내 복지시설 5개소에 공기청정기와 절전형 히터 등 1천만원 상당의 물품도 지원했다. 이번 행사는 미세먼지 위협에서 취약계층을 보호하고 혹한에도 소외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지내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기부물품은 한전이 적립해 온 ‘지역사랑기금’으로 구매했으며, 지역사랑기금은 한전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매월 무료 상영하는 ‘빛가람 영화관’의 관람 인원 1인당 3천원씩 한전 직원들과 회사가 함께 정성을 모은 것이다.

김성윤 상생발전본부장은 “작은 나눔이지만 온기(溫氣)를 나눌 수 있으면 좋겠다”면서 “소외계층에게 희망과 실질적 도움을 주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계속 펼쳐가겠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