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0.16 수 17:37
HOME 소비자 소비자피해
‘유통기한 변조’ 수입 파스타·잼 회수 조치
김성민 기자 | 승인 2018.11.10 21:15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여성소비자신문 김성민 기자] 제품을 수입한 뒤 유통기한을 고쳐 판매해온 수입식품판매업체가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수입식품판매업체 베스트글로벌푸드가 이탈리아산 ‘유기농 스파게티 N.2’ 등 파스타류 4개 제품과 미국산 ‘스머커즈 딸기쨈’ 제품을 수입한 뒤 유통기한을 변조해 판매한 사실을 적발하고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회수 조치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업체는 유통기한이 임박하거나 경과한 제품의 유통기한 표시부분을 아세톤으로 지우고 다시 인쇄하거나 유통기한・영양성분 등의 표시사항을 뜯어내고 별도로 제작된 표시사항을 다시 붙이는 방법으로 변조하다가 식약처 현장단속에 의해 적발됐다.

회수 대상은 수입업체가 ‘주식회사 베스트글로벌푸드’로 표시된 유기농 스파게티 N.2’(유통기한 2018년 12월 8일~2019년 12월 27일) ‘유기농 링기니 N.12’(유통기한 2019년 11월 28일~2019년 12월 27일) ‘스파게티니 N.1B’(2019년 3월 14일~2020년 12월 27일) ‘스피랄리 N.50’(2021년 5월 30일) 등 파스타류 4개 제품과 미국산 ‘스머커즈 딸기쨈’(유통기한 2018년 12월 18일~2019년 10월 22일)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해당 제품들의 실제 유통기한은 ‘유기농 스파게티 N.2’가 2018년 11월 28일, ‘유기농 링기니 N.12’가 2018년 10월 10일, ‘스파게티니 N.1B’가 2018년 4월 19일, ‘스피랄리 N.50’는 2018년 10월 21일로 각각 나타났다. 스머커즈 딸기잼은 2016년 12월 18일까지다.

이에 식약처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업체에 대한 행정처분과 함께 해당 제품을 회수할 것을 지시했다. 또 위해사범중앙조사단을 통해 추가 수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처나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김성민 기자  smk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