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국민연금공단 창립 30주년 맞아 국민 참여 공모전 시상식 개최'생활 속 연금 이야기’ 최우수상 1편, 우수상 5편 등 총 30편 선정
이지은 기자 | 승인 2017.09.14 10:3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원희)은 지난 13일 공단 본부 사옥(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국민 참여 공모전’ 시상식을 가졌다.

이번 공모전은 공단 창립 30주년을 맞아 국민과 함께 지난 30년을 조명하고 ‘생활 속 연금 이야기’를 함께 나누기 위해 진행됐다. 접수된 국민연금과 기초연금 관련 수기 208편 중 최우수상 1편(장관상·100만원), 우수상 5편(이사장상·50만원), 장려상 24편(이사장상·상금 30만원) 등 총 30개의 작품이 당선작으로 선정됐다.

최우수상에는 장인의 도움으로 연금을 수급하게 된 이야기를 쓴 이신창(경기 군포·78)씨가 선정됐다. 최우수상 수상작은 국민연금을 가뭄에도 마르지 않는 우물물에 비유하며 국민연금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아울러 우수상에는 며느리가 보험료를 대신 납부하여 국민연금을 받게 되었다는 김영자(경기 남양주·74)씨, 남매가 차례대로 국민연금을 받게 된 양귀순(대전·60)씨, 장애연금을 받게 되어 병원비에 큰 도움이 된다는 양정자(전북 전주·45)씨의 이야기 등 5편이 선정되었다.

최우수상 작품 1편과 우수상 작품 3편은 14일 오후 4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MBC 표준FM ‘지금은 라디오 시대’를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전체 수상작들은 모음집으로 제작하여 전국 공공도서관 및 공단 지사 민원실 등에 배포할 예정이다. 

 국민연금 관계자는 “지난 30년간 국민연금과 함께해 온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공모전 수상작들을 통해 많은 분들이 노후 준비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국민연금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