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0.23 수 10:01
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외교부, 발칸예술의 물결 ‘아드리아 예술축제’ 개최
정효정 기자 | 승인 2012.11.23 11:31

   
 
외교통상부는 23일 ‘쌍방향 문화교류 사업’의 일환으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올해 우리나라와 수교 20주년을 맞이하는 슬로베니아·크로아티아의 문화예술 공연단을 초청해 ‘아드리아 예술축제(ADRIA Arts Festival)’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에는 슬로베니아와 크로아티아를 대표하는 발레단, 현악 4중주단, 민속음악 공연단이 참여하며, 오는 12월 2일, 4일, 5일에는 세종문화회관에서, 12월 3일에는 오산문예전당에서 수준 높은 아드리아 지역의 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일 계획이다.

먼저, 12월 2일 저녁 5시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축제의 개막을 여는 ‘슬로베니아 국립발레단’의 발레 갈라 공연은 볼쇼이 발레단 출신의 이렉 무하메도프(Irek Mukhamedov) 단장이 연출하며, 한국인 종신무용수 김혜민씨가 공연하는 ‘호두까기 인형’을 비롯해 다양한 현대 창작작품이 선보일 예정이다.

3일 오산문예전당에서 첫 공연을 가진 후, 4일 저녁 8시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 두 번째 축제의 무대를 이어갈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현악 4중주단(Zagreb Quartet)’은 100여년 동안 세계 각지에서 3천회 이상 연주회를 개최한 명망 높은 실내악 연주단이다.

이번 첫 내한공연에서는 작곡가 故 백대웅 선생의 ‘新관동별곡’을 가야금 연주자 하세라씨와 협연하는 특별한 무대도 마련돼 있다.

축제의 마지막 날인 5일 저녁 8시에는 크로아티아 민속음악 앙상블팀 ‘즈비즈데(Zwizde)’가 국내 최초로 아름답고 다채로운 아드리아 동부 연안의 민속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며, 크리스마스 캐롤과 한국 민요 또한 연주될 예정이다.

‘아드리아 예술축제’의 공연 관람을 희망하는 사람들은 매 공연 이틀 전까지 인터넷 웹페이지(www.adriafestival.com)를 통해 온라인으로 관람권을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외교부는 “이번 축제를 통해 우리 국민들의 아드리아 지역에 대한 관심과 이해가 제고되고 수교 20주년을 맞이하는 한국과 슬로베니아·크로아티아간 우호협력 관계도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효정 기자  h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