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풀무원, 울릉도서 바른먹거리 교육 실시
안은혜 기자 | 승인 2015.09.03 09:31

   
 
[여성소비자신문=안은혜 기자] 풀무원이 울릉도에 위치한 도동유치원 어린이 46명을 대상으로 바른먹거리 교육을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서울, 수도권 지역 중심으로 진행되어온 바른먹거리 교육이 도서지역인 울릉도까지 확대, 실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교육은 지난 5월 ‘쥬니어네이버’와 함께 개최한 ‘바른먹거리 율동 대회’ 우수상 수상팀인 도동유치원 어린이들에게 주어지는 포상의 일환으로 무료 진행됐다.

풀무원은 울릉도 도동유치원 교육을 포함해 ‘바른먹거리 율동 대회’ 수상팀 12개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오는 15일까지 총 21회에 걸쳐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울릉도 바른먹거리 교육은 지난 2일 오전 도동유치원에서 연령별(5~6세, 6~7세)로 나눠 각 60분간 2회 진행됐다. 5~7세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영양균형 보드게임’을 하고, 팝업동화인 ‘콩채요정 도와줘’를 들려줌으로써 즐겁게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풀무원은 바른먹거리 교육에 앞서 9월 1일 울릉초등학교 6학년 전교생 18명을 대상으로 물 환경 교육인 프로젝트 ‘WET(Water Education for Teachers)’ 실시했다.

‘프로젝트 WET’은 물의 중요성과 물 환경보존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세계적인 물 교육 프로그램으로 풀무원은 2013년부터 지금까지 3년 간 약 5000여명에게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풀무원재단 CSR 이지영 담당은 “우리나라의 대표적 조기 식생활교육인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을 도서지역인 울릉도까지 실시하게 되어 더욱 큰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교육을 적극적으로 점차 확대해 나가 어린이들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에 일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은혜 기자  iamgrace.ahn@g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