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소비자
스마트교육 성공은 교원들에게 달려 있다교과부, '스마트교육 중앙 선도교원 연수'시작
송현아 기자 | 승인 2012.02.17 16:22

교육과학기술부(장관 이주호)는 2012학년도 스마트교육의 시범 운영을 앞두고 지난 13일부터 2차에 걸쳐 스마트교육 중앙 선도교원 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는 16개 시·도교육청에서 추천한 교수·학습 방법 및 정보화 관련 역량이 우수한 교원 100여명과 세종시 전입교원 10여명 등 총 110명을 대상으로 5일간의 집합 연수로 진행된다.

스마트교육과 관련해 전문성을 갖고 있는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주관으로 스마트교육을 선도하고 있는 삼성, MS 등 민간기업들도 연수 운영에 참여한 가운데, 선도교원들은 스마트교육에 대한 이해와 함께 스마트기기 및 SNS 등을 활용한 수업 방법 및 학생들과의 의사소통 기법 등에 대한 체험 위주의 연수를 받는다.

연수에 참여중인 최 모 교사는 ‘합숙연수 첫날 아침 9시부터 저녁 9시까지 힘겨운 하루였지만 의욕 불끈. 희망 충만 ㅋㅋ’라는 글을 사진과 함께 ‘선생님과 함께하는 스마트교육’ 페이스북에 올리기도 했다.

선도교원들은 중앙연수가 끝난 후 시·도교육청 차원의 연수 프로그램 개발 및 동료 교원에 대한 전달 연수 등 스마트교육의 전도사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학교 현장에서 연구회 등을 조직하여 우수 사례들을 동료 교사들과 공유함과 동시에 스마트교육 정책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교과부에 제안하는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교육과학기술부는 스마트교육의 성공적인 연착륙을 위해서는 교원들의 깊은 이해와 역량을 높이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과제라고 강조하면서, 스마트교육 관련 연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스마트교육 연수 인증제를 도입하는 등 연수에 대한 질 관리도 철저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민간기업 전문가를 강사로 초빙하는 등 기업들의 스마트교육 참여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송현아 기자  sha@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