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반도문화재단, 설립5주년 기념 콘서트 'Starry Starry Night' 개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4.06.19 08:1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반도문화재단이 설립 5주년을 맞아 오는 7월 6일 오후 6시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시민 및 후원사 가족 등과 함께하는 콘서트 ‘Starry Starry Night’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반도문화재단은 반도건설이 2019년 문화예술의 대중화와 사회적 공헌을 위해 설립한 비영리 공익법인으로 올해로 설립 5주년을 맞았다. 이를 기념해 반도건설 후원으로 포크싱어송라이터 박학기, 발라드 백지영,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가 함께하는 콘서트를 준비했다.

이번 콘서트명인 ‘Starry Starry Night’은 팝송곡 「Vincent」첫 소절 가사를 따서 지었다. 이번 콘서트는 전국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관람 신청을 받고 있으며 1인 2개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관람 신청자는 콘서트 관람을 희망하게 된 사연과 함께 반도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관람 신청 접수가 가능하며, 신청자 중 최종 선정된 1000여명에게 초대 관람의 기회가 제공된다.

올해로 설립 5주년을 맞이한 반도문화재단은 지난 4년간 동탄2신도시‘동탄역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8.0’ 단지내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아이비라운지를 통해 동탄 지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문화 및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왔다.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과 갤러리를 아이비 라운지 안에 운영 중이며 매년 가정의 달에 맞춰 가족사랑 그림사진 공모전을 개최 중이다.

또한 예술가들의 창작 활동 지원을 위한 미술 공모전과 갤러리 무료 대관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명사 초청 문화특강과 반도건설과 연계하여 취약 계층을 위한 주거환경개선활동인 ‘사랑의 집수리’사업도 진행 중이다.

반도문화재단 권홍사 이사장은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다하기 위해 2019년 재단 설립 이후 다양한 문화 사업과 소외계층 후원 등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왔다”며 “이번 콘서트로 초대받은 모든 관객이 행복감과 감동을 느끼는 유익한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문화예술공헌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