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현대글로비스, 2위 CJ대한통운, 3위 한진
이지은 기자 | 승인 2024.06.18 11:2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4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현대글로비스 2위 CJ대한통운 3위 한진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에 대해서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2024년 5월 18일부터 2024년 6월 18일까지의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7,918,807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5월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18,285,681개와 비교하면 2.01%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을 측정하여 분석했다.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사회공헌지수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2024년 6월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 순위는 현대글로비스, CJ대한통운, 한진, 동방, 세방, KCTC, 한솔로지스틱스, 국보, 유수홀딩스, 한익스프레스, 삼일 순이었다.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현대글로비스 브랜드는 참여지수 204,849 미디어지수 265,685 소통지수 209,878 커뮤니티지수 543,131 시장지수 6,370,949 사회공헌지수 110,87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705,370으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7,860,567과 비교해보면 1.97% 하락했다.​

2위, CJ대한통운 브랜드는 참여지수 859,126 미디어지수 460,912 소통지수 479,196 커뮤니티지수 521,697 시장지수 2,224,143 사회공헌지수 103,30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648,378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5,030,248과 비교해보면 7.59% 하락했다.​

3위, 한진 브랜드는 참여지수 128,668 미디어지수 915,096 소통지수 596,287 커뮤니티지수 455,963 시장지수 268,886 사회공헌지수 95,6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460,580으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2,345,288과 비교해보면 4.92% 상승했다.​

4위, 동방 브랜드는 참여지수 107,856 미디어지수 205,898 소통지수 110,536 커뮤니티지수 230,143 시장지수 103,303 사회공헌지수 42,9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00,677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922,676과 비교해보면 13.22% 하락했다.​

5위, 세방 브랜드는 참여지수 92,255 미디어지수 121,103 소통지수 154,978 커뮤니티지수 58,627 시장지수 217,001 사회공헌지수 31,19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75,157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625,349와 비교해보면 7.96%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4년 6월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결과, 현대글로비스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현대글로비스 브랜드는 종합물류업과 유통판매업, 해운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현대자동차그룹에 속한 회사이다.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5월 항공화물운송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8,285,681개와 비교하면 2.01%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0.31% 하락, 브랜드이슈 20.68% 상승, 브랜드소통 6.06% 상승, 브랜드확산 19.74% 하락, 브랜드시장 4.09% 하락, 브랜드공헌 8.73%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