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광주은행,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재기부
신예은 기자 | 승인 2024.06.07 13:30

[여성소비자신문 신예은 기자] 광주은행은 최근 본점에서 고병일 광주은행장을 비롯한 1200여명의 임직원이 고향사랑기부제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받은 답례품을 재기부하는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재기부’ 행사를 펼쳤다고 밝혔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고향에 기부하고 지자체는 이를 모아서 주민복리에 사용하는 제도로서, 연간 500만원 한도 내에서 기부하면 기부금액의 10만원까지는 전액, 초과분은 16.5%의 세액공제 혜택이 제공되고, 기부금액의 30% 한도 내의 답례품 혜택이 제공된다.

광주은행은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임직원 1200여명이 고향사랑기부제에 참여했으며, 광주·전남 지자체에 총 1억330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받은 240여점에 달하는 임직원 답례품과 광주은행에서 별도로 마련한 물품들을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쌀·잡곡·건어물·생활용품 등의 답례품과 광주은행에서 별도로 마련한 쌀 460포대, 총 3000만원 상당의 물품들을 전라남도 겨자씨공동체 및 목포시 취약계층, 그리고 광주광역시 관내 48개 복지관에 전달해 고향사랑의 마음과 함께 지역사회에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더해 기부의 범위를 더욱 확대했다.

신예은 기자  island6647@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