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한화생명, 주요 암(위·간·폐) 특약 출시
신예은 기자 | 승인 2024.04.15 13:29

[여성소비자신문 신예은 기자] 한화생명이 주요 3대암(위·간·폐) 특약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특약 개발에는 ‘AI OC’ 기술을 활용했다. 이는 AI가 진료비 세부내역서를 분류하고 문자를 추출해, 의료기관 및 치료 행태별 횟수, 비용 등을 자동으로 데이터화 해주는 기술이다. 한화생명은 AI 전문 스타트업 ‘업스테이지’와 손잡고 진료비 세부내역서를 AI OCR로 분석했다.

기존 OCR 기술로는 진료비 영수증과 같이 정형화된 문서를 판독하는데 그쳤다. 이제는 딥러닝을 통해 AI가 서류를 스스로 판단하며 학습하게 해 상품개발을 위한 경험 통계 산출까지 AI를 활용하게 됐다.

한화생명은 통계를 근거로 주요 3대 암(위·간·폐)을 선정해 ‘한화생명 시그니처암보험 3.0’에 특약으로 탑재했다.

‘3대특정암 항암약물방사선 암통원자금’은 ‘AI OCR’을 통해 확보한 통계를 분석한 결과 항암약물치료에 고액의 비용이 발생하는 사례가 다수 확인됐다.

예를 들어, 항암 세기조절 방사선치료는 1회 평균 치료비 부담액(본인부담금 및 비급여)은 약 59만원이지만, 치료 빈도수가 많아 1인당 평균 14회 이상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한번 치료를 시작하면 총 826만원에 이르는 비용이 발생한다는 의미다. 이에 한화생명은 항암약물방사선 약물치료를 구분하여 담보를 신설했다.

한화생명은 이외 ‘3대특정암 급여 NGS 유전자패널검사비용’ 급부를 신설하고 위암·간암·폐암 진단시 자주 발생하는 절제술 보장을 위한 ‘3대특정암 절제수술자금’ 급부도 신규 개발했다.

‘한화생명 시그니처 암보험 3.0’의 가입가능연령은 일반가입형 간편가입형 모두 15세에서 80세(가입조건별 상이)까지다.

40세, 100세만기, 20년납 일반가입형 해약환급금 미지급형 주계약(암수술) 일반암진단특약 암진단후생활비보장특약(80세만기), 비급여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특약, 암로봇수술특약(다빈치&레보아이, 10년 갱신형), 위간폐암 치료지원특약 각각 가입금액 1천만원(암진단후생활비보장특약은 연100만원, 위간폐암치료지원특약 200만원) 가입시 월 보험료(4회차 이후 기준)는 남성 54795원, 여성 51330원이다.

신예은 기자  island6647@naver.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