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농협목우촌, 사회적협동조합 청년문간 후원
한지안 기자 | 승인 2024.04.12 18:1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농협목우촌은 12일 사회적협동조합 청년문간에 대한민국 청년들의 미래를 응원하고자 목우촌 뚝심 1,500개를 후원하는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비영리단체인 청년문간은 2017년 ‘청년 희망 길어 올리기’라는 비전으로 설립된 이후 청년들에게 든든한 한끼를 3천원에 제공하는 청년밥상문간식당을 운영 중으로 이날 목우촌이 방문한 슬로우점은 사회 안전망에서 소외될 수 있는 경계선 지능장애 청년들을 고용해 그들의 자립을 돕는 대표적인 상생일터이다.

조재철 농협목우촌 대표이사는 “청년들이 희망을 품고 자신의 꿈을 향해 나아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뚝심을 전달했다”며 “목우촌은 앞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해 상생의 의미를 실천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