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건국대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 모빌리티인문학 총서 '기후 리바이어던' 출간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10.17 08:3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건국대학교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이 최근 모빌리티인문학 번역총서 ‘기후 리바이어던’을 출간했다.

이번 총서는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 지리학과 조엘 웨인라이트(Joel Wainwright) 교수와 캐나다 사이먼 프레이저 대학교 지리학과 제프 만(Geoff Mann) 교수의 ‘Climate Leviathan : A Political Theory of Our Planetary Future’를 번역했다.

조엘 웨인라이트 교수는 정치경제, 환경 변화, 사회이론 분야 연구자다. 대표 저서는 ‘탈식민지화 개발: 식민지 권력과 마야’, ‘지리적 불법복제: 오악사카, 전투적 경험주의, 지리적 사고’, ‘마플의 기억’ 등이 있다.

제프 만 교수는 캐나다 사이먼 프레이저 대학교 지리학과 교수이며, 신경제 사고 연구소의 선임연구원이다. 저서로는 ‘장기적으로 우리는 모두 죽었다: 케인스주의, 정치경제학, 혁명’, ‘위기 이후의 화폐와 금융: 불확실한 시대를 위한 비판적 사고(공저)’ 등이 있다.

‘기후 리바이어던’에서는 급격한 기후 변화가 세계의 현 정치 배치를 바꿀 것을 주장한다. 1부에서는 지구 온난화가 불러올 수 있는 정치경제적 행로들을 개괄하고, 2부에서 ‘기후 리바이어던’의 의미를 살펴본다. 3부에서는 기후 위기 시대가 요구하는 새로운 정치적 대안에 대해 논한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