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0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대교, 2위 메가스터디교육, 3위 웅진씽크빅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10.12 14:2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3년 10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대교 2위 메가스터디교육 3위 웅진씽크빅 순으로 분석됐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교육서비스 상장기업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실시했다. 2023년 9월 12일부터 2023년 10월 12일까지의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4,245,001개를 분석했다. 지난 9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4,096,142개와 비교하면 1.06%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사회공헌지수로 분석했다. 정성적인 분석 강화를 위해서 ESG 관련지표와 오너리스크 데이터도 포함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시장평가, 사회가치활동으로 측정된다.​

2023년 10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순위는 대교, 메가스터디교육, 웅진씽크빅, 멀티캠퍼스, 비상교육, NE능률, 크레버스, 디지털대성, 아이스크림에듀, 정상제이엘에스, 골드앤에스, YBM넷, 메가엠디, 아이비김영, 이퓨쳐 순으로 분석됐다.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대교 브랜드는 참여지수 30,368 미디어지수 266,356 소통지수 750,770 커뮤니티지수 562,604 시장지수 651,196 사회공헌지수 200,52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461,822로 분석됐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2,686,354와 비교해보면 8.36% 하락했다.​​

2위, 메가스터디교육 브랜드는 참여지수 66,434 미디어지수 89,208 소통지수 52,767 커뮤니티지수 62,832 시장지수 1,931,255 사회공헌지수 22,70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25,198로 분석됐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2,124,221과 비교해보면 4.75% 상승했다.​​

3위, 웅진씽크빅 브랜드는 참여지수 85,639 미디어지수 108,848 소통지수 171,039 커뮤니티지수 222,195 시장지수 885,846 사회공헌지수 260,91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34,481로 분석됐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2,083,005와 비교해보면 16.73% 하락했다.​​

4위, 멀티캠퍼스 브랜드는 참여지수 42,304 미디어지수 58,068 소통지수 91,997 커뮤니티지수 162,729 시장지수 601,353 사회공헌지수 466,15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422,610으로 분석됐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1,125,927과 비교해보면 26.35% 상승했다.​​

5위, 비상교육 브랜드는 참여지수 98,490 미디어지수 84,433 소통지수 115,185 커뮤니티지수 418,896 시장지수 179,305 사회공헌지수 228,42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24,738로 분석됐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1,088,271과 비교해보면 3.35%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3년 10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대교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9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4,096,142개와 비교하면 1.06%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42.42% 상승, 브랜드이슈 10.31% 하락, 브랜드소통 6.30% 하락, 브랜드확산 1.21% 상승, 브랜드시장 4.52% 하락, 브랜드공헌 28.48%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