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건국대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 독일 하이델베르크 대학과 학술교류 간담회 가져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9.27 08:1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건국대학교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이 지난 21일 독일 하이델베르크 대학과 학술교류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 앞서 건국대 서한극 교학부총장이 건국대를 방문한 하이델베르크 대학 안야 젠츠(Anja Senz) 부총장을 맞이했다. 이동혁 건국대 국제처장도 함께해 건국대의 국제 교류 현황을 안내하는 등 양교 학생들의 상호방문 및 교류 방안을 논의했다.

안야 젠츠 부총장은 중국 및 동아시아 전문가이며, 하이델베르크대 산하 아시아·문화횡단연구소는 건국대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과의 연구 협력을 지속해왔다.

이후 이어진 학술교류 간담회에서는 모빌리티인문학연구원과 아시아·문화횡단연구소가 지속해 온 연구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하고 하이델베르크 대학이 계획하고 있는 한국학 워킹 그룹(Korean Studies Working Group) 활동을 확대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서한극 교학부총장은 “건국대는 최근 국내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대학이다. 독일의 유서 깊은 하이델베르크 대학과의 교류는 두 대학과 학생들에게 커다란 시너지를 가져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를 마련한 신인섭 교수는 “세계적 인문학을 선도하고 있는 하이델베르크 대학과의 이번 학술 교류는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의 국제적 네트워크를 공고히 하는 발판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