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배터리/전기
LS마린솔루션, LS전선과 '비금도 해저 연계 사업' 포설 계약 체결
한지안 기자 | 승인 2023.09.08 11:31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LS마린솔루션은 지난달 29일 LS전선과 '비금도 해저 연계 사업'의 포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전남 신안군 비금도 태양광발전단지와 안좌도 사이 7㎞ 해저 구간에 전력케이블을 구축하는 프로젝트다. LS전선이 올 1월 턴키(통합발주) 방식으로 수주했다. 계약 금액은 30억원이다.

LS마린솔루션은 해저케이블 전문 포설선 GL2030을 투입해, 전체 프로젝트 중 케이블을 해저에 설치하는 포설에 참여한다. GL2030은 선박위치정밀제어(DP·Dynamic Position) 시스템을 장착하고 있다. 이를 통해 포설의 정확성을 높이고, 바람과 파고 등 기후 변화에도 선박을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LS마린솔루션은 앞서 LS전선과 '제주 3연계 해저케이블 프로젝트'의 포·매설 계약도 체결했다. 이어 이번 사업까지 수주하며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LS마린솔루션은 올해 상반기에만 600억원어치의 일감을 확보하며 지난해 전체 매출(428억원)을 넘겼다.

안정적인 수주를 기반으로 올 상반기 기준 20년래 최대 영업이익과 순이익을 달성하며 흑자 전환에도 성공했다. 올 상반기 매출은 265억원, 영업이익은 70억원, 순이익 62억원을 올렸다.

LS마린솔루션 관계자는 "실적과 수주 기대감이 주가에 적극 반영되는 상황"이라며 "국내 해상풍력단지 건설이 본격 이뤄지는 만큼 실적과 수주 성장은 당분간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