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석유/화학/수소/가스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美 MIT와 수소오토바이 개발 나선다
한지안 기자 | 승인 2023.03.31 09:24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이 육상 모빌리티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간다.

DMI는 30일, 미국 매사추세츠공대 전기자동차팀(MIT EVT)과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한 오토바이 공동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양측이 개발할 수소오토바이는 MIT EVT에서 직접 설계하고 개발한 오토바이에 DMI의 수소연료전지파워팩 모듈 DM15를 적용한 것이다.

DM15는 가볍고 안전성을 갖춘 수소연료전지파워팩 모듈로, 최대 1.5kW의 출력을 낼 수 있으며 소음이 적고 장시간 운용이 가능하다. 또한 커스터마이징이 용이해 드론 기체는 물론 다양한 지상 모빌리티에도 적용할 수 있다. 지난 2월, 부산에서 열린 ‘2023 드론쇼코리아’에서 DM15를 적용한 육상용 무인이동로봇을 선보이기도 했다.

MIT EVT는 많은 기업들이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한 육상 모빌리티 개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오토바이 설계에 대한 기술(수소연료전지 관련 기술 제외)을 오픈 소스로 공개하기로 했다.

DMI 관계자는 “이번 파트너십은 DMI의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것 외에도 DM15의 성능, 내구성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데이터를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할 수 있는 사업분야와 파트너 발굴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