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세타필 , 2위 앙방, 3위 더마비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2.01 13:2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세타필 2위 앙방 3위 더마비 순으로 분석됐다. ​

바디로션은 화장품의 일종이다. 일반적으로 정제수와 함께 글리세린 또는 다양한 종류의 유분과 보습 성분을 함유하여 피부에 유수분을 보충해준다. 피부는 날씨에 따라 민감하게 반응하는데 겨울철에는 건조한 날씨로 인해 보습 제품의 수요가 늘어난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바디로션 브랜드에 대해 브랜드 빅데이터를 통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30개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분석은 2023년 1월 1일부터 2023년 2월 1일까지의 바디로션 브랜드 빅데이터 22,056,786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브랜드와 관계 분석을 통해 브랜드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1월 브랜드 빅데이터 22,865,683개와 비교하면 3.54%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바디로션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소통량, 커뮤니티 노출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소비자와 브랜드와 관계분석으로 측정된다.​

2023년 2월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순위는 세타필, 앙방, 더마비, 니베아, 아비노, 뉴트로지나, 록시땅, 피지오겔, 비오템, 부케가르니, 해피바스, 도브, 바이레도, 쿤달, 밀크바오밥, 빅토리아시크릿, 카밀, 사봉, 바이오더마, 엘리자베스아덴, 르라보, 랑방, 롤리타렘피카, 바디판타지, 프리메라, 필로소피, 배스앤바디웍스, 몰튼브라운, 더프트앤도프트, 유세린 바디로션 순으로 분석됐다.​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세타필 바디로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788,625 소통지수 510,929 커뮤니티지수 645,96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945,515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2,005,739와 비교해보면 3.00% 하락했다.​​

2위, 앙방 바디로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517,529 소통지수 455,634 커뮤니티지수 514,47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487,638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578,293과 비교해보면 5.74% 하락했다.​​

3위, 더마비 바디로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552,817 소통지수 355,240 커뮤니티지수 569,04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477,098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533,362와 비교해보면 3.67% 하락했다.​​

4위, 니베아 바디로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278,291 소통지수 182,777 커뮤니티지수 953,09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414,165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246,386과 비교해보면 13.46% 상승했다.​​

5위, 아비노 바디로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404,664 소통지수 288,151 커뮤니티지수 598,55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91,374로 분석됐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471,780과 비교해보면 12.26%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바디로션 브랜드평판 2023년 2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세타필 바디로션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바디로션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월 바디로션 브랜드 빅데이터 22,865,683개와 비교하면 3.54%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9.92% 하락, 브랜드소통 10.39% 하락, 브랜드확산 2.72%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