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여기어때, 겨울 해외여행 설문조사 실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1.31 09:1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여기어때가 겨울 해외여행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일본 홋카이도 같은 추운 여행지는 겨울 성수기가 뚜렷했다. 선호하는 방문 일정은 2월이 40.4%로 가장 높았고, 12월과 1월을 합치면 73.5%에 달했다.

겨울 여행지의 대표 액티비티가 스파/온천(67.2%), 설경 감상(62.7%)으로 꼽혀, 시즌성이 뚜렷한 게 이유로 해석된다. 여행지 중에선 일본 홋카이도(66.0%)가 거리 접근성 덕분에, 캐나다(25.3%)나 북유럽(25.3%) 대비 방문 의사가 컸다.

하와이나 동남아가 대표하는 열대 기후 여행지는 계절을 타지 않았다. 사시사철 따뜻한 기후 덕분에 한국의 날씨와 별개로 여행 선호도가 높았다. 2월에 여행을 떠나겠다는 응답자는 19.5%, 8월을 선호하는 답변은 19.0%를 기록했다.

동절기(12~2월)과 하절기(6~8월)도 각각 36.3%, 41.4%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1년 내내 야외 액티비티를 즐기고, 이동이 자유로운 게 장점으로 꼽혔다. 응답자는 즐길 거리로 마사지 같은 휴양 프로그램(51.5%), 호캉스(43.9%), 맛집 방문(37.3%), 수상 액티비티(35.3%) 같은 다양한 활동에 주목했다.

따뜻한 기후의 여행지 중에는 ‘하와이ᆞ괌ᆞ사이판(53.8%)’ 등 태평양 지역의 인기가 높았다. ‘베트남ᆞ태국ᆞ필리핀(50.2%)’ 등 동남아 지역은 다음이다.

이번 설문조사는 이달 11일부터 13일까지 고객 경험 관리 솔루션 ‘피드백’을 활용해 여기어때 앱 사용자 1,074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