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마스크 브랜드평판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시노텍스, 2위 참존, 3위 CLA
이지은 기자 | 승인 2023.01.30 12:20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마스크 브랜드평판 2023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시노텍스 마스크 2위 참존 마스크 3위 CLA 마스크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30개 마스크 브랜드에 대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실시했다. 2022년 12월 30일부터 2023년 1월 30일까지의 마스크 브랜드 빅데이터 14,027,999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행동분석을 했다. 지난 12월 마스크 브랜드 빅데이터 13,805,821개와 비교하면 1.61% 증가했다. ​

마스크는 외부의 해로운 공기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눈만 보호하거나 코, 입만 보호하는 것들도 포함되는 넓은 뜻을 가진 단어이다. 마스크의 효과는 호흡기를 외부와 물리적으로 차단하는데 오염된 손을 무의식적으로 얼굴에 가져다 대는 것을 어느 정도 방지해 주며, 공기 중에 떠다니는 바이러스가 붙은 비말들을 걸러준다. 2021년도 기준 마스크 생산액은 2조 483억원으로 전년대비 약 9배 증가하기도 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마스크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소비자와 브랜드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관계분석으로 측정된다.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과 브랜드평판 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했다. ​

2023년 1월 마스크 브랜드평판 순위는 시노텍스, 참존, CLA, 아이코코, 국대, 꿈에그린, 애니가드, 아이바나리, 에어데이즈, 어린숨, 이비에, 웰킵스, TS, 아임리얼, 해오름, 에어에이드, 유한킴벌리, 늘푸른, 케이퓨리, 헬스키퍼, 타스, 버즈핏, AER, 크린조이, 숨그림, 온킵스, 그린비, 푸름웰니스, 힐메이드, 늘해랑 마스크 순으로 나타났다.

마스크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시노텍스 마스크 브랜드는 참여지수 866,145 소통지수 483,007 커뮤니티지수 245,60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594,758로 분석됐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505,257과 비교해보면 5.95% 상승했다.​​

2위, 참존 마스크 브랜드는 참여지수 511,123 소통지수 328,730 커뮤니티지수 470,43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310,291로 분석됐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309,784와 비교해보면 0.04% 상승했다.​​

3위, CLA 마스크 브랜드는 참여지수 547,279 소통지수 327,551 커뮤니티지수 308,15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82,983으로 분석됐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082,399와 비교해보면 9.29% 상승했다.​

4위, 아이코코 마스크 브랜드는 참여지수 427,828 소통지수 265,824 커뮤니티지수 135,55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29,203으로 분석됐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079,412와 비교해보면 23.18% 하락했다.​​

5위, 국대 마스크 브랜드는 참여지수 268,395 소통지수 179,932 커뮤니티지수 292,9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41,269로 분석됐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587,319와 비교해보면 26.21%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마스크 브랜드평판 2023년 1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시노텍스 마스크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마스크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12월 마스크 브랜드 빅데이터 13,805,821개와 비교하면 1.61%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7.09% 하락, 브랜드이슈 0.29% 하락, 브랜드소통 13.66%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