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칼럼
성조숙증과 소아비만
김정현 한의사 | 승인 2023.01.10 09:32

[여성소비자신문] 진료실에서 소아성장에 대한 상담을 받게 되는 경우에 또래 보다 왜소한 아이가 많지만 가끔은 또래 보다 키도 크고 체격이 좋은 아이도 있다. 친구들보다 사춘기가 빨리 시작된 경우인데 이 중에는 성조숙증이 의심이 되어 성호르몬검사를 의뢰할 때가 간혹 있다.  

성조숙증은 쉽게 말해 사춘기가 지나치게 빨리 시작되는 것을 말하는데 여아의 경우 만 8세 이전에 가슴발육이 나타나거나 남아의 경우 만 9세 이전에 고환의 사이즈가 커지는 2차 성징이 나타나는 경우를 말한다.

성조숙증은 여아가 남아에 비해 4-5배가 더 흔하게 나타나며,  이렇게 사춘기가 빨리 시작이 되면 또래보다 키도 크고 체격이 좋은 것 같지만 그만큼 성장판이 빨리 닫히고 성장이 끝나기 때문에 정상적으로 사춘기를 맞이한 또래에게 따라 잡혀서 최종 신장이 평균보다 작아지기 쉽다.

따라서 성조숙증은 부모가 아이의 신체적, 심리적 변화를 잘 관찰하여 미리 발견하는 것이 필요한데, 아이의 나이가 사춘기가 멀었는데 가슴에 몽오리가 잡힌다던지, 키가 1년에 7cm 이상 갑자기 많이 자랐다던지, 또래 아이들보다 성적 호기심이 유달리 많거나 외모적으로 조숙해 보이는 경우에는 의료기관에서 호르몬 검사를 받아 볼 필요가 있는데, 특히 엄마가 사춘기가 일찍 시작이 되어서 결과적으로 키가 작은 경우에는 더욱 세심한 관찰이 필요하다.

또한 체중이 많이 나가는 아이의 경우에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데, 비만한 아이가 사춘기가 빨리 시작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성장에 관여하는 호르몬에 대표적인 것이 성호르몬과 성장호르몬인데  이 중에 성장호르몬은 성장을 촉진시켜주는 작용과 지방을 분해하는 작용을 같이 하는데 아이가 비만한 경우에 체지방이 많기 때문에 성장호르몬이 지방을 분해하는데 더 많이 사용되어 성장 촉진 작용을 덜하게 될 수가 있다.

사춘기가 다가오면서 체내의 성호르몬은 양이 증가하면서 2차 성장이 나타나고, 이 후 약 2년간의 2차 급성장기를 거친 후 성장은 멈추어 가는데, 비만한 아이의 경우에는 체지방이 많아 성호르몬의 합성이 빨라져서 또래 아이들에 비해 2차 성징이 빨리 나타나게 되고, 또한 2차 급성기 또한 빨리 진행되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성장이 빨리 끝나게 되어 최종 신장이 작아질 수 있는 것이다.

소아 비만과 성조숙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정기적으로 아이의 체중과 키를 측정해서 수첩에 기록해 가면서 올바른 식습관과 규칙적인 운동 및 생활 습관으로 과체중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하며 이미 비만이라면 적극적으로 개선하는 것이 필요하다.

먼저 규칙적으로 하루 3끼 식사를 하되 천천히 정해진 양을 먹도록 하며 성장기의 아이는 영양섭취가 중요한 만큼 성인들이 하는 과도한 다이어트는 금물이다. 운동은 유산소운동이 좋은데 아이가 좋아하는 것을 선택해서 최소한 주 4일 이상 한 번에 30분 이상을 하는 것을 추천하며 줄넘기도 좋은 운동이 된다.

군것질을 많이 하는 것도 소아비만의 주요한 원인이 되며, 인스턴트 음식, 패스트푸드, 청량음료 같은 음식은 안먹도록 한다. 또한 늦게 자는 아이는 배가 고파서 야식을 먹는 경우가 많으므로 되도록 일찍 자는 것이 좋으며, 일찍 잠자리에 들게 되면 성장호르몬의 분비를 촉진시켜 성장에도 도움이 된다.

마지막으로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먹는 것에 더욱 집착을 하게 되는 경우도 흔하기 때문에 비만이 있다고 해서 아이를 감시하거나 구박하기 보다는 비만의 문제점을 설명해서 아이가 이해하고 스스로 노력하도록  동기부여를 해주고 항상 지지해주며 아이의 노력에 아낌없는 칭찬을 해주는 것이 효과가 좋다.    

김정현 한의사  netclinic@ssoom.co.kr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