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마사회 “경주마 행복왕자-킹오브더매치, 두바이 원정길 올라”
한지안 기자 | 승인 2023.01.05 12:21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한국마사회는 “우리나라 대표 경주마인 서울의 ‘행복왕자(수, 6세, 미국, 국내 레이팅127, 국제 레이팅 103, 이방훈 마주)’와 부산경남의 ‘킹오브더매치(수, 5세, 미국, 국내 레이팅 113, 국제 레이팅 104, ㈜디알엠씨티 마주)’가 세계 최고의 경마 대회 중 하나인 ‘두바이월드컵(Dubia World Cup)’을 향한 원정길에 나섰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이뤄진 우리 경주마의 해외 도전기에 한국마사회 역시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한국마사회는 ‘행복왕자’와 ‘킹오브더매치’의 안정적인 현지 수송과 검역을 위해 직원을 파견하고 현지 메이단 경마장(Meydan Racecourse) 입사와 관련한 지원에 나섰다. 지난달 22일 현지에 도착한 ‘행복왕자’와 ‘킹오브더매치’는 현재 본격적인 현지 적응 및 컨디션 관리에 돌입한 상태다.

2021년 ‘그랑프리(G1)’ 우승을 한 경주마 ‘행복왕자’는 22전 8승의 기록과 함께 4세 시절 7연승의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중장거리에 특히 적성을 가지고 있는 말이다. ‘행복왕자’는 현지시각으로 오는 13일 ‘썬더스노우 챌린지(Thunder Snow Challenge, 2000m)’에 출전할 예정이다.

지난해 ‘KRA컵 클래식(G2)’과 ‘Owner’s Cup(G3)’ 준우승을 기록했던 부산경남의 강자 ‘킹오브더매치’ 역시 같은 날 같은 경주에 함께 출사표를 던지며 국가대표 경주마들끼리의 맞대결도 주목된다.

‘두바이월드컵’의 예선 경주들로 채워지는 ‘두바이월드컵카니발(Dubai World Cup Carnival, DWCC)’은 오는 6일부터 다음 달 24일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펼쳐진다. 카니발 경주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할 경우 3월 4일, 준결승격인 ‘슈퍼 새터데이(Super Saturday)’에 진출하며 이후 최종 결승으로 3월 25일 ‘두바이 월드컵’까지 장기간의 레이스가 이어진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우리 국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했던 한국경마의 해외 도전기가 신년을 맞아 다시 시작된다”며 “행복왕자와 킹오브더매치의 선전을 기원하며 국민 여러분의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