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IT/가전/정보/통신/디지털
SKT, 시각장애인 위한 AI 고도화 참여 캠페인 추진
한고은 기자 | 승인 2022.11.15 11:36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SK텔레콤이 고객 참여형 디지털 캠페인을 통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시각보조 AI 서비스 고도화에 나선다.

SKT는 누구나 참여 가능한 SNS 챌린지를 실시해 모은 사진을 기반으로, 소셜 벤처 투아트(대표 조수원)의 시각보조 AI 서비스인 ‘설리번플러스’의 학습을 지원한다.

‘설리번플러스’는 AI 기반 시각보조 음성안내 앱으로, 시각장애인들과 저시력자들이 스마트폰의 카메라를 통해 사람·글자·사물·색상 등을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돕는다.

SKT와 투아트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회 구성원들의 선한 영향력이 시각보조 서비스를 이용해야 하는 이웃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의 일환으로 추친되는 ‘착한 한 장 챌린지’는 누구나 손쉽게 참여할 수 있다. 본인의 SNS 계정에 일상 속 사물과 인물을 촬영하고 ‘#코드네임설리번’, ’#착한한장챌린지’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을 게재하면 된다.

참여자는 매주 SKT 인스타그램에서 새롭게 제시하는 주제에 맞춰 여러 번 참여할 수 있으며, 챌린지에 참여할 다음 사람을 지목해 지인들을 초대할 수도 있다.

SKT와 투아트는 이달 말까지 진행되는 캠페인 기간 동안 AI 학습에 필요한 사물과 특징적인 요인들에 대해 지속적으로 안내해 양질의 데이터를 축적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