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우리카드, 2025년까지 세계 1억 그루 나무 심는 '마스터카드' ESG 프로그램 동참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10.05 09:57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우리카드가 마스터카드의  PPC(Priceless Planet Coalition, 프라이스리스 플래닛 연합) 프로그램에 동참한다. 해당 프로그램은 브라질 아마존과 대서양 숲 등 생태계 복원이 필요한 세계 18개 주요 지역에 2025년까지 1억 그루의 나무를 심는 ESG 활동이다.

마스터카드는 ESG 경영을 실천하고, 글로벌 기후단체 및 기업들과 함께 기후 변화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PPC 프로그램을 출범시켰다. 현재 아메리칸 항공, HSBC, 리프트(Lyft) 등 100개 이상의 글로벌 기업 및 가맹점이 파트너로 참여하고 있다.

우리카드는 PPC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친환경 및 디지털 생활 포인트 적립율이 높은 '뉴 네이처(Nu Nature)' 카드를 출시했다. 마스터카드와 우리카드는 전세계적인 생태계 복원 활동을 후원하기 위해, 카드 이용 고객들이 일상의 여가를 즐기며 결제한 금액의 0.2%에 해당하는 기금을 조성하고, 이를 PPC 프로그램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글로벌 생태계 복원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뉴 네이처' 카드 회원은 전기차 충전, 대중교통 및 공유 모빌리티 등 친환경 교통수단을 이용 시 이용금액의 일정 비율을 포인트로 적립할 수 있다. 또, 온라인 스트리밍, 전자책 및 커피 모바일 주문 등 생활 밀착형 디지털 서비스를 즐길 때에도 포인트를 쌓을 수 있다. 이외에도 우리페이 등 다양한 간편결제 이용시 이용금액의 1.6%가 포인트로 지급된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