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2.11.29 화 18:33
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9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조르지오아르마니 파운데이션, 2위 헤라 파운데이션, 3위 에스티로더 파운데이션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9.13 12:0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2022년 9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조르지오아르마니 파운데이션 2위 헤라 파운데이션 3위 에스티로더 파운데이션 순으로 분석됐다.

파운데이션은 피부 톤을 보정하고 잡티를 커버하는 목적으로 색조화장을 얹기 전에 바탕의 개념으로 사용한다. 얼굴 전체에 발라 기미, 주근깨, 잔주름, 모공 등을 덮어 피부색을 균일하게 정돈한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파운데이션 브랜드에 대해 브랜드 빅데이터를 통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30개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분석은 2022년 8월 13일부터 2022년 9월 13일까지의 파운데이션 브랜드 빅데이터 9,225,96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브랜드와 관계 분석을 통해 브랜드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8월 브랜드 빅데이터 8,492,307개와 비교하면 8.64%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은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치는 알고리즘을 찾아내서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소비자와 브랜드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관계분석으로 측정된다.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과 브랜드평판 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했다.

2022년 9월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순위는 조르지오아르마니, 헤라, 에스티로더, 입생로랑, 샤넬, 크리스챤디올, 에이지투웨니스, 나스, 맥, 바비브라운, 에스쁘아, 랑콤, 바닐라코, VDL, 설화수, 에뛰드, 클리오, 라네즈, 정샘물뷰티, 한율, 아이오페, 조성아22, 지방시, 투쿨포스쿨, 비디비치, 자빈드서울, 문샷, 미바, 엘로엘, 네이크업페이스 파운데이션 순으로 분석됐다.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조르지오아르마니 파운데이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446,153 소통지수 356,763 커뮤니티지수 260,16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63,078이 됐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914,186과 비교하면 16.29% 상승했다.

2위, 헤라 파운데이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352,153 소통지수 341,802 커뮤니티지수 283,57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77,530이 됐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919,799와 비교하면 6.28% 상승했다.

3위, 에스티로더 파운데이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223,641 소통지수 276,706 커뮤니티지수 203,75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04,106이 됐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625,411과 비교하면 12.58% 상승했다.

4위, 입생로랑 파운데이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157,001 소통지수 172,348 커뮤니티지수 168,43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97,788이 됐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568,094와 비교하면 12.38% 하락했다.

5위, 샤넬 파운데이션 브랜드는 참여지수 144,451 소통지수 189,546 커뮤니티지수 156,82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90,823이 됐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397,053과 비교하면 23.62%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파운데이션 브랜드평판 2022년 9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조르지오아르마니 파운데이션 브랜드가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했다. 파운데이션 브랜드 카테고리 빅데이터 분석을 해보니 지난 8월 브랜드 빅데이터 8,492,307개와 비교하면 8.64%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8.62% 상승, 브랜드소통 4.11% 상승, 브랜드확산 15.10%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