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건국대기술지주 자회사 스템엑소원, 중기부 ‘TIPS’ 기술창업 지원 선정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8.16 15:41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건국대학교는 건국대기술지주의 자회사인 스템엑소원㈜(대표 조쌍구, 줄기세포재생공학과 교수)이 ‘고효율/고기능 줄기세포 엑소좀 대량 생산 기술기반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을 주제로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원하는 ‘2022년도 팁스(TIPS) 기술창업기업’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16일 밝혔다.

‘TIPS’(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초기 단계 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만든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민간 투자사가 스타트업을 발굴해 일정 금액을 투자하면 중기부가 연구개발 자금 및 사업화 자금 등 최대 9억원을 지원하는 창업지원 프로그램이다.

스템엑소원(주)은 2020년 7월 설립된 줄기세포와 엑소좀 관련 기술들을 활용한 치료제 개발 전문 기업이다. 또한 건국대학교가 대학이 보유한 우수 기술의 사업화를 촉진하고자 지난 2013년 설립한 건국대기술지주의 열한번째 자회사이기도 하다.

스템엑소원(주)은 이번 프로그램 지원으로 아직 치료제가 없는 난치성 염증 질환에 대한 엑소좀 치료제 개발을 시작으로 폐혈증, 난치성 창상 및 골관절염 등 다양한 치료제와 기능성 화장품 원료 개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조쌍구 대표는 “이번 프로그램 선정으로 균질화된 엑소좀 치료제의 안전성 및 관련 제조 공정개발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가 된다. 이를 성공적인 엑소좀 치료제 연구 및 생산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