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거스를 수 없는 운명적인 사랑 '해를 품은 달'
서유리 기자 | 승인 2014.01.22 16:13

   
 
한국적인 정서와 미를 현대적인 감각으로 구성
한국뮤지컬 대상 9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
김다현, 규현, 서현 등 최고의 캐스팅으로 화제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지난해 6월 3주간의 프리뷰 공연과 대구 국제 뮤지컬 페스티벌 공식초청작, 7월 예술의전당 초연, 12월 일본 동경공연까지 6개월간의 짧은 기간이지만 국내와 해외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뮤지컬 ‘해를 품은 달’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돼 돌아왔다.

2013 한국뮤지컬대상에서 9개 부분 최다 노미네이트 되는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창작뮤지컬로 거듭나고 있는 뮤지컬 ‘해를 품은 달’은 한국의 전통적이면서도 현대적인 미학을 보여준 무대, 조명, 영상을 비롯한 다양한 음악과 안무들이 초연 당시 언론과 관객들로부터 수많은 호평을 받으며 작품성과 흥행성을 동시에 인정받았다.

가상의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왕과 액받이 무녀의 사랑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가미한 뮤지컬 ‘해를 품은 달’은 한국 뮤지컬 대상에서 작곡상을 수상한 원미솔 작곡가가 팝 오케스트라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음악들로 구성돼 극 전체를 이끌어간다.

뮤지컬의 원작 ‘해를 품은 달’은 2011년 국내 출간과 동시에 100만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아시아 전역에 번역돼 출판된 정은궐 작가의 베스트셀러 소설이다. 지난 2012년 드라마로 제작되면서 아름다운 영상미와 새롭게 각색된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42%의 경이적인 시청률로 화제가 됐으며, 일본 NHK방영 후 한류 돌풍을 일으켰다.

이와 함께 지난해 언론과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대한민국 창작뮤지컬의 방향성을 제시한 뮤지컬까지 ‘해를 품은 달’은 국내를 비롯한 해외까지 명실상부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 브랜드 콘텐츠로 자리매김했다.


뮤지컬은 주인공인 훤과 연우, 그리고 양명의 엉켜있는 인연들을 한국의 전통적인 조각보를 통해 무대에 표현했다. 특히 그들의 아름답고 극적인 사랑은 한편의 움직이는 수묵화를 보는 듯한 영상으로 펼쳐져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현대와 전통무용의 조합으로 역동적인 군무들이 어우러진 안무를 비롯해 한국적인 미가 느껴지는 아름다운 색채들로 구성된 무대, 조명, 의상, 영상들은 대한민국 고유의 정서가 현대적인 감성으로 표현돼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뿐만 아니라 지난 2013년 6월 3주간의 프리뷰 공연을 시작으로 대구국제뮤지컬 페스티벌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7월 예술의 전당 초연, 10월 한국뮤지컬 대상 9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 작곡상(원미솔), 남우신인상(전동석) 수상을 비롯해, 12월 일본공연을 통해 6개월간의 짧은 기간이지만 국내를 넘어서 해외까지 대한민국 대표 창작뮤지컬의 힘을 보여줬다.

조선시대 가상의 왕이자 명실공히 조선 최고의 남자이나 오직 세자빈이었던 연우만은 잊지 못하는 일편단심 순정남 ‘이훤’ 역에는 뮤지컬 ‘라카지’ ‘쌍화별곡’ ‘아가씨와 건달들’ 등 공연과 방송을 넘나들며 실력과 흥행성을 인정받아 온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뮤지컬 스타 김다현이 맡았다.

또한 ‘해를 품은 달’로 한국뮤지컬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하고 ‘엘리자벳’, ‘노트르담드파리’를 연달아 흥행시키며 2103년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는 전동석이 초연에 이어 다시 캐스팅됐다.

이와 함께 가수, MC, 뮤지컬까지 만능엔터테이너로 활약하고 있는 규현이 ‘삼총사’ ‘캐치 미 이프 유 캔’에 이어 새로 합류했다. 허민규의 딸이자 허염의 여동생, 훤과 사랑에 빠지게 되지만 윤대형의 음모로 인해 죽음을 가장해 자신의 존재를 잊고 무녀로 살아야만 하는 ‘연우’ 역에는 뮤지컬배우, 연기자로 확고한 자리매김을 한 린아와 뮤지컬계의 새로운 별로 떠오르고 있는 정재은이 열연한다.

여기에 청순한 외모와 단아한 모습이 연우 그 자체인 소녀시대 서현이 뮤지컬에 첫 발을 내딛는다. 훤의 배다른 형이자 부왕의 서자라는 이유로 언제나 모든 것을 훤에게 양보하지만, 가슴 속에 품은 연우만은 그러지 못해 번민에 빠지는 ‘양명’은 ‘번지점프를 하다’ ‘닥터지바고’ 등 수많은 뮤지컬과 연극에 출연한 뮤지컬배우 강필석과 많은 작품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을 선보인 조휘가 더블 캐스팅됐다. 이처럼 최고의 캐스팅으로 다시 한번 작품성과 흥행성을 입증한 뮤지컬 ‘해를 품은 달’은 오는 2월 23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