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지방 광역시 20년 초과 아파트 비율 52.64%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4.12 14:42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지방 5대 광역시 아파트 2채 중 1채 이상이 20년 넘은 노후 아파트로 나타났다.

부동산인포가 부동산R114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방 5대 광역시에 공급된 아파트는 총 253만9721가구로, 이중 133만6808가구(52.64%)가 준공 20년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전이 57.33%로 노후아파트 비율이 가장 높았고, 광주 54.55%, 부산 52.30% 등이 뒤를 이었다. 울산은 49.93%로 절반 이하였지만, 동구(62.62%), 남구(61.19%) 등은 높은 비율을 보였다.

작년 입주 물량이 부족한 것도 한 몫 했다. 지난해 지방 5대 광역시에서 입주한 아파트는 4만8026채로 전년 6만5393가구 대비 26.56% 감소했다. 특히 울산은 작년 입주 물량이 1492가구로 가장 적었다.

전셋값 상승으로 새 아파트 갈증은 더욱 심화됐다. 지난 2년간(2020년 4월 1일~2022년 3월 31일) 지방 광역시 전셋값은 22.76% 상승했다. 특히 부산 강서구(48.24%), 대전 서구(38.26%) 등은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다.

이런 가운데 신규 아파트 분양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지난달 광주 북구에 분양된 ‘첨단 프라임시티 서희스타힐스’는 평균 50.97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울산 남구에서는 ‘삼호비스타동원’ 아파트가 14.18대 1의 양호한 청약 성적을 거뒀다.

이달에는 대우건설이 울산 남구에 ‘문수로 푸르지오 어반피스’를 선보인다. 12일 해당지역, 13일 기타지역 1순위 청약을 받는다. 계룡건설은 오는 19일 대전 동구에 ‘리더스시티 5BL’ 해당지역 1순위 청약을 받고, 20일에는 대덕구 ‘엘리프 송촌 더 파크’ 해당지역 1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오래된 아파트가 많아진 데다 전셋값까지 상승하자, 내 집 마련을 하겠다는 수요자가 지속적으로 늘었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