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미래에셋자산운용 Global X, 나스닥 혁신기술 소재 기업 투자하는 테마 ETF 신규 상장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1.27 13:45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미국 ETF 운용 자회사 ‘Global X(글로벌엑스)’가 현지시각 26일 나스닥에 혁신기술 소재 기업에 투자하는 ‘Global X Disruptive Materials ETF(DMAT)’를 신규 상장했다고 밝혔다.

‘혁신기술 소재(Disruptive Materials)’란 리튬 배터리, 태양광 패널, 풍력 터빈, 연료 셀, 로봇, 3D 프린터 등 혁신기술에 들어가는 10가지 필수 소재로 ▲탄소 섬유 및 탄소 소재 ▲코발트 ▲구리 ▲그래핀 및 흑연 ▲리튬 ▲망간 ▲니켈 ▲팔라듐 및 백금 ▲희토류 ▲아연을 말한다.

Global X Disruptive Materials ETF는 혁신기술 소재 산업을 탐사 및 채굴, 혁신기술 소재 생산, 혁신기술 소재 강화로 분류해 혁신기술 원료로 사용되는 소재 관련 기업에 집중 투자한다.

ETF 추종지수는 ‘SOLACTIVE Disruptive Materials Index’다. 지수는 10가지 혁신기술 소재 연관 매출이 전체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50개 기업으로 구성된다. 지수 국가 비중은 중국이 26.2%로 가장 높고, 미국(15.0%), 캐나다(14.1%), 남아프리카(13.6%), 호주(6.4%) 순이다.

혁신기술 소재 시장은 재생 에너지, 클린테크, 전기차, 디지털화 등 혁신기술 발전과 더불어 빠르게 성장할 전망이다. 한 예로 글로벌 탄소 소재 산업 시장 규모는 2020년 355조원 규모지만 2030년 1,000조원 규모로 증가가 예상돼 연평균 성장률 전망이 10.9%에 이른다.

Global X 리서치 애널리스트 페드로 팔란드라니(Pedro Palandrani)는 “사물인터넷, 전기차, 클린테크의 성공은 혁신기술 소재가 없다면 불가능할 것이다. 경제 성장에 있어 기후 목표 달성, 새로운 형태의 교통수단 도입 등 혁신기술은 계속해서 주요한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는 향후 수십년간 혁신기술 소재에 대한 커다란 수요를 예상하고 있다”며 “Global X Disruptive Materials ETF는 테마 투자에 대한 글로벌엑스의 전문성을 활용, 투자자들에게 혁신기술 소재 테마에 대한 투자 수단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한편 Global X ETF는 미래에셋증권 등 국내 증권사 해외주식계좌를 통해 매매 가능하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