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의료/제약
제약 상장기업 기업평판 우수기업 2022년 1월 발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1.17 11:2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한국기업평판협회는 제약 상장기업중에서 2022년 1월 기업평판 우수기업을 발표했다. 한국기업평판협회는 여성소비자신문 및 한국기업평판연구소와 함께 브랜드평판을 분석하여 기업평판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제약 상장기업 143개 브랜드에 대해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2021년 12월 17일부터 2022년 1월 17일까지의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78,011,240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했다. ​

브랜드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을 측정하여 분석했다. ​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기업평판 우수기업은 기업과 소비자와의 관계를 긍정적으로 관리하고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

제약 상장기업 2022년 1월 기업평판 우수기업으로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사이언스,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SK바이오팜, 신풍제약, 셀트리온제약, 일동제약, 유한양행, 한미약품, 녹십자, 종근당, 대웅제약, 대웅, 에스티팜, 한미사이언스를 선정했다. ​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삼성그룹의 계열사로 2011년 4월 설립되었으며, 국내외 제약회사의 첨단 바이오의약품을 위탁 생산하는 CMO 사업을 하고 있다. 2018년 cGMP 생산을 시작하여 2019년말 기준 36.2만리터 생산설비를 가동 중이며, 이 시장에서 선발업체를 추월해 생산설비 기준 세계 1위 CMO로 도약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에스케이케미칼 주식회사의 VAX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하여 설립되었으며, 백신 및 바이오의약품의 연구개발, 생산, 판매 및 관련된 지식재산권의 임대사업을 하고 있다.

셀트리온은 생명공학기술 및 동물세포대량배양기술을 기반으로 항암제 등 각종 단백질 치료제(therapeutic proteins)를 개발, 생산하는 것을 목적사업으로 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주요 계열사인 셀트리온과 공동 개발 중인 바이오의약품(바이오시밀러, 바이오베터, 바이오 신약)들의 글로벌 마케팅 및 판매를 독점적으로 담당하고 있다.

SK바이오팜은 신약개발 및 판매 사업을 영위하며, 세노바메이트 및 솔리암페톨의 신약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통증, 희귀 뇌질환 및 수면질환 관련 신규 물질 발굴을 진행하고 있다.

신풍제약은 완제의약품 및 원료의약품 등의 제조 및 판매하고 있다.  경쟁력 강화 및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하여 중장기적으로 글로벌 신약개발에 힘쓰고 있다.

셀트리온제약은 KGMP, cGMP, EU-GMP 적격업체로, 충북 진천과 오창에 생산 및 품질 관리시설을 갖추고 40여 전문의약품을 생산하고 있다. 

일동제약은 의약품, 의약품 원료, 건강보조식품 및 특수영양식품의 제조 및 판매 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아로나민 류, 사미온, 후루마린 등의 기존 주요 의약품의 국내 매출을 유지ㆍ확장함과 동시에 향후 동남아시아 및 일본수출에 전력을 기울일 예정다. 편두통 치료제인 Lasmiditan은 개발사인 일라이릴리와 라이센스인 계약을 통해 국내 및 아세안 8개국 판권을 확보하고 있다.

유한양행은 의약품사업부문의 주요 품목으로는 아토르바, 코푸시럽, 로수바미브, 삐콤씨 등이 있고 이외에도 에이즈치료제C형간염치료제, 항생제 등을 수출사업에서 다루고 있다. 생활용품사업부문 주요 품목은 유한락스, 칫솔, 치약, 유한젠, 주방/세탁 세제 등 생활용품의 제조 및 판매를 하고 있다.

한미약품은 의약품 제조 및 판매를 주 사업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주요 제품으로는 고혈압치료제(아모디핀), 복합고혈압치료제(아모잘탄) 등이 있다. 원료의약품 제조 및 판매업을 영위하는 한미정밀화학 및 의약품 제조 및 판매업 영위 업체 북경한미약품유한공사를 주요 자회사로 보유하고 있다.

녹십자는 혈액제제와 백신제제를 비롯해 전문의약품, OTC제제 등의 의약품을 제조 및 판매하는 제약사이다. 사업 품목은 혈액제제, 백신제제, 전문의약품, 일반의약품 등이 종합적으로 구성되어 있다.

종근당은 신약 및 개량신약, 제네릭 의약품에 대한 우수한 개발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연간 매출액 대비 10% 이상의 연구개발 투자를 집행하며 표적항암제,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등 신약개발 임상 진행하고 있다.

대웅제약은 의약품 제조 및 판매업을 영위하는 주요종속회사인 한올바이오파마를 포함한 총 13개 회사로 구성된다. 의약품 제조 및 판매를 영위하고 있으며, 주요제품은 우루사, 알비스, 올메텍, 임팩타민, 넥시움 등 다양한 용도의 의약품으로 구성된다.

대웅은 의약품 생산 및 판매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주요 자회사로는 대웅제약, 대웅바이오 및 대웅개발, 한올바이오파마 등이 있으며, 영업부문은 의약품제조 및 판매, 부동산임대, 용역제공, 기타부문으로 분류된다.

에스티팜은 원료의약품 CDMO사업 분야를 확장하여, 신규사업 영역으로서 새로운 치료제 분야인 핵산치료제로 진출하였다. 현재 아시아 1위, 글로벌 3위 내의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oligonucleotide)제조 CDMO의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

한미사이언스는  헬스케어 분야의 연구 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가치 창출을 하는 사회지주회사로서 생물학적 의약품 등의 제조, 수출 및 판매업 등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한미약품, 제이브이엠, 온라인팜, 에르무루스, 일본한미약품, Hanmi Europe Ltd., 한미유한공사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2년 1월 빅데이터 분석 순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사이언스,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SK바이오팜, 신풍제약, 셀트리온제약, 일동제약, 유한양행, 한미약품, 녹십자, 종근당, 대웅제약, 대웅, 에스티팜, 한미사이언스, 박셀바이오, 한국파마, HK이노엔, 동국제약, 차백신연구소, 제일약품, 보령제약, 메드팩토, 압타바이오, 삼성제약, 영진약품, 네오이뮨텍, 코오롱생명과학, 대원제약, 부광약품, 국전약품,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유나이티드제약, 동화약품, 바이오플러스, KPX생명과학, 현대약품, 한올바이오파마, 종근당바이오, 일양약품, 삼천당제약, 이연제약, 코미팜, 휴온스, 엔지켐생명과학, 바이넥스, 하나제약, 광동제약, JW중외제약, 이수앱지스, 프롬바이오, 아이큐어, 뉴트리, 안트로젠, 동구바이오제약, HLB생명과학, 콜마비앤에이치, JW신약, 경보제약, 한독, 국제약품, 동아에스티, 동성제약, 삼일제약, 휴온스글로벌, 경동제약, 경남제약, 중앙백신, 서울제약,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파마리서치프로덕트, CMG제약, 유유제약, 명문제약, 삼진제약, 지놈앤컴퍼니, 조아제약, 에이프로젠제약, 위더스제약, 제일바이오, 마이더스AI, 큐라클, 바이젠셀, 화일약품, 티움바이오, 삼아제약, 대한약품, 신일제약, 에스씨엠생명과학, JW생명과학, 카이노스메드, 씨티씨바이오, 안국약품,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고려제약, 내츄럴엔도텍, 퓨쳐켐, 비보존 헬스케어, 테라젠이텍스, 옵티팜, 팜젠사이언스, 환인제약, 우리들휴브레인, 휴메딕스, 녹십자웰빙, 대화제약, 노바렉스, 에이비온, 대한뉴팜, 지엘팜텍, 아미노로직스, 비씨월드제약, 넥스트BT, HLB테라퓨틱스, 한국유니온제약, 진양제약, HLB제약, 신신제약, 바이온, 이글벳, 일성신약, 알리코제약, 씨케이에이치, 에이치엘사이언스, 비피도, 하이텍팜, 휴럼, 에스텍파마, 대봉엘에스, 우진비앤지, 팜스빌, 코스맥스엔비티, 에이디엠코리아, 에이프로젠H&G, 대성미생물, 코스맥스비티아이, 디에이치피코리아, 씨엔알리서치, 한창바이오텍, 진바이오텍, 드림씨아이에스, 더블유에스아이이다.

한국기업평판협회는 우수한 기업평판 사례를 분석하여 발표하고 있으며,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