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50cc 미만 이륜차라고 신고 안했다간 낭패
이서진 | 승인 2012.02.14 15:17

“혹시, 50cc 미만 이륜자동차를 사용신고하지 않고 이용하는 것은 아니죠?”

이륜자동차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올해 1월1일부터 배기량 50cc미만 이륜자동차에 대해 사용신고제가 시행되고 있다.

국토해양부는 배기량 50cc미만 이륜자동차의 경우 사용신고 및 보험가입 의무 규정이 없어 사고 시 피해보상이 어렵고, 번호판 등 식별표시가 없어 범죄에 악용되는 등 사회적으로 많은 문제점을 일으키고 있어 이같은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이번 조치를 추진했다.

따라서 1월부터 50cc미만 이륜자동차 운행자는 상호 안전을 위해 의무보험에 가입해야 하고, 소유권을 증명하는 서류와 보험가입증서를 갖춰 관할 시·군·구(읍·면·동)에 사용신고를 해야 한다.

신고대상은 최고 속도 25㎞/h이상으로 정하고 도로운행에 적합하지 않는 레저용 미니바이크, 모터보드 등과 산악지역 운행이 목적인 차동장치가 없는 ATV(All-Terrain Vehicle) 등은 제외했다.

50cc미만 이륜자동차 사용신고제도의 효율적인 운영과 국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6월 30일까지를 계도기간으로 설정해 운영하고 있다.

7월 1일 이후부터는 50cc미만 이륜자동차를 신고하지 않고 운행하는 경우 과태료 50만 원이 부과된다.

이서진  ls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