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KCC건설, 스위첸 서울영상광고제 3년 연속 금상 수상서울영상광고제 2021에서 금상1, 은상1 수상하며 2관왕 영예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1.06 13:00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KCC건설은 자사 주거브랜드인 스위첸의 광고 <집을 지키는 집, 등대프로젝트>가 ‘서울영상광고제 2021‘ 공공 캠페인 사례 부문에서 금상을 TV부문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2019년 <엄마의 빈방>과 지난해 <문명의 충돌> 광고에서도 금상을 수상한데 이은 3년 연속 수상이다.

KCC건설 스위첸 광고는 2021 대한민국 광고대상에서 연속 수상한데 이어 서울영상광고제 역시 3년 연속 수상을 이어갔다. 실제 <집을 지키는 집, 등대프로젝트> 광고는 지난 달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TV영상부문 대상과 디지털영상부문 은상을 수상하며 2관왕을 차지했다.

KCC건설 스위첸 <집을 지키는 집, 등대프로젝트> 광고는 늦은 시간부터 이른 새벽까지 수고하시는 경비원들의 모습을 담았다. 단순한 캠페인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 경비원분들이 근무하는 노후된 경비실의 리모델링하는 모습을 마치 한편의 영화처럼 담아낸 이 광고는 많은 이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그 결과 on-air된 후 지금까지 약 3,320만 유튜브 조회수를 기록하며 2021년 최고의 인기 광고 중 하나로 사람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특히, 작년 6월 금강 이매촌 아파트를 시작으로 12월까지 전국 40여 개 이상의 모든 노후 경비실을 무상으로 개선해 주는 등대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완료되면서 광고를 넘어 기업이 가져야 할 사회적 책임 활동 또한 그 결실을 맺었다는 평가다.

한편, KCC건설 스위첸은 여느 건설사의 아파트 광고들과는 다르게 집, 사람들의 관계 등에 대한 남다른 시선을 보여주며, 그 가치와 본질을 재조명하는 광고를 만들어 지난 10여 년간 매해 선보이고 있다. 이처럼 집에 가치에 대하여 일관된 목소리로 누적의 힘을 실현하고 있는 KCC건설 스위첸의 캠페인은 또 어떤 이야기로 마음을 뜨겁게 할지 다음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