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사회공헌/ESG
롯데홈쇼핑, 지역 소외계층 대상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 진행영등포지역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 230가구에 김장김치 전달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1.24 09:2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지난 23일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됨에 따라 김장 김치를 직접 담가 영등포구 소외계층 230가구에 전달하는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롯데홈쇼핑 본사가 위치한 영등포 지역 사회공헌활동인 ‘희망수라간’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희망수라간’은 정기적으로 반찬을 만들어 지역 소외계층에게 전달하는 나눔 활동이다.

설·추석에는 명절 음식, 여름철에는 삼계탕, 겨울에는 김장 김치를 만들어 전달하고 있다. 지난 23일 서울 영등포구청 별관 내 ‘희망수라간’에서 롯데홈쇼핑 임직원으로 구성된 ‘샤롯데봉사단’과 ‘영등포 희망수라간 서포터즈’ 등이 참여해 직접 담근 김치와 포장김치 등 총 600 포기의 김치를 지역 소외계층 230가구에 비대면 방식으로 전달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5년 영등포구청 별관 내에 조리시설 ‘희망수라간’을 건립하고 매월 정기적으로 반찬을 만들어 소외계층에 전달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288회, 4만 8천여 개의 반찬을 지원했다.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완제품을 구입해 비대면 방식으로 전달해 왔으나 최근 ‘위드 코로나’로 전환됨에 따라 최소한의 인원이 참여해 직접 담근 김장 김치를 지원하게 됐다. 이외에도 지난 9월 코로나19 방역 관계자들에게 ‘응원 키트’를, 지난해에는 감염 예방이 시급한 취약계층에 ‘생활용품 키트’를 지원하는 등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방식의 상생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신성빈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은 “지난 2016년부터 지역 어르신들을 비롯해 소외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매년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 전환으로 직접 담근 김치를 전달할 수 있어 더욱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소외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