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의료/제약
'제43회 유한 결핵 및 호흡기학술상' 시상식 개최원주세브란스병원 용석중 교수·고려대학교병원 인광호 교수 수상···호흡기 분야 학술창달 공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1.12 22:3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제43회 유한 결핵 및 호흡기학술상'의 영예는 용석중 교수(원주세브란스병원 호흡기내과)와 인광호 교수(고려의대 호흡기내과)에게 돌아갔다.

유한양행(대표이사 조욱제)과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회장 권오정)는 12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열린 '제 132차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시상식을 갖고 용석중 교수와 인광호 교수에게 각각 상패, 상금 및 메달을 수여했다. 수상자인 용석중 교수와 인광호 교수는 탁월한 연구성과로 호흡기분야 의학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 1979년 유한양행과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가 제정한 '유한 결핵 및 호흡기학술상'은 매년 이 분야의 의학 발전에 공적이 두드러진 의학자에게 수여하는 시상제도로 40여년이 넘게 호흡기 학술 발전에 큰 기여를 해왔다는 평가 속에 국내 호흡기 분야 최고 권위의 학술상으로 자리잡았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