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의료/제약
유비케어, 3분기 매출액 267억원…전년比 3.2% 증가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1.11 11:5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유비케어는 지난 4일 연결재무제표 기준 3분기 매출액이 267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3.2%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9억원, 당기순이익은 25억원을 기록했다. 사업 부문 별로 보면, 병·의원/약국 EMR(전자의무기록) 사업부문이 139억원, 의료기기 유통 사업부문이 103억원을 기록하며, 각각 5.6%, 2.3% 순성장했다. 특히, EMR 관련 사업에서 자회사 헥톤프로젝트의 한방·요양병원 EMR 매출이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EMR 연계 부가 사업이 증가해 실적을 뒷받침했다.

반면, 코로나19로 마케팅 비용 감축을 시도하는 제약사들이 늘면서 제약·데이터 사업부문 매출은 주춤했다. 유비케어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주요 사업군의 의미 있는 실적을 거뒀다”며 ”일시적인 비용 상승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은 감소했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