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GS샵 의료 사각지대 아동 위한 '건강지원' 프로젝트 진행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1.08 10:16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GS샵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취약계층 아동들을 지원하기 위해 ‘아동 건강지원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GS샵은 보건의료 비정부기구(NGO) 글로벌케어와 함께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을 대상으로 무료 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한다. 글로벌케어가 진행하는 총 4천만원 프로젝트 중 GS샵은 2천만원을 후원한다.

이번 ‘아동 건강지원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학교와 보건소에서 제공하던 건강검진 서비스가 비정기적으로 운영됨에 따라 취약계층 아동들이 의료 안전망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기획했다.

총 3개월 동안 서울 금천구, 구로구 지역아동센터에 의사, 간호사 및 자원봉사자 의료팀이 방문하며 아동 1천153명을 대상으로 신체 계측 및 비만도 검사, 활력징후 등 다양한 건강검진을 진행한다.

건강검진 중 이상 소견이 있는 아동, 청소년들은 지역 병원과 연계해 추가 검사 및 치료를 추가로 받도록 할 예정이다.

금천구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세상 이현경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하면서 시력 저하와 소아 비만 등 문제를 겪는 아동들이 많다”면서 “이번 기회로 아이들이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후속 진료를 받으며, 특히 가정형편이 어려운 경우 가계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직접 지원까지 받을 수 있어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의료봉사자로 참여한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 응급의학과 조태진 교수는 “당직을 마친 후 인천에서 서울까지 와서 참여했지만 막상 아이들을 만나고 나니 피곤함을 잊고 보람이 넘쳤다”면서 “선한 일에 함께하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