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1.11.27 토 11:56
HOME 경제 금융
신협 체크카드 누적 매출액 16조원 달성
한고은 기자 | 승인 2021.10.21 22:13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 이하 신협)는 ‘신협 체크카드’ 누적 이용액이 16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신협 체크카드는 2010년 7월 사업을 시작한 이래 꾸준한 성장을 거듭해왔다. 2014년 연간 이용액 1조원을 돌파한 신협 체크카드는 지난 5년간 연평균 매출액 증가율 13.7% 보이며 꾸준히 성장, 현재(21년 9월말) 누적 매출액 16조 3천여억원을 달성했고, 올해 이용액은 2조5천억원(누적 매출액 17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누적 카드 발급 수 역시 꾸준히 증가하여 2019년 459만장, 2020년 515만장, 2021년 9월말 564만장을 기록했다. 신협 체크카드의 약진은 다양한 연령대의 특징과 생활 패턴을 고려한 체크카드 라인업을 편성, 다양한 고객들의 욕구를 충족시킨 것이 주요 요인으로 판단된다.

신협 체크카드는 약 20여종 있으며 그중 주력카드로는 CUbig SIMPLE, 신협어부바, CUbig CLASSIC, CUbig PAY 등이 있다. CUbig SIMPLE 체크카드의 경우 가맹점 구분없이 최대 0.6% 캐시백을 주면서 전 전연령층이 애용하고 있고, 신협어부바 체크카드는 청년층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특히 신협의 어부바 캐릭터를 디자인으로 입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CUbig CLASSIC 체크카드는 전월실적과 무관하게 중장년층을 위한 맞춤형 특화서비스를 일부 제공하며, CUbig PAY 카드의 경우 간편결제에 3000원 캐시백을 제공하면서 언택트 세대를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협중앙회 허영윤 결제사업팀장은 “그 동안 신협은 비대면 카드서비스 강화, 플레이트 디자인 개선 등 끊임없이 품질 및 서비스 개선을 모색하며 고객 맞춤형 카드를 만들어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노력해왔다”며 “신협은 앞으로도 다양한 연령대의 특징과 생활 패턴을 고려한 체크카드를 선보이며 합리적이고 즐거운 소비 생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