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패션/뷰티
이랜드 스파오 '리슬'과 두 번째 생활 한복 컬렉션 선보여“모던 생활 한복 브랜드 ‘리슬’과 다시 한번 손잡고 한복 열풍 이어간다”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0.21 16:36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이랜드에서 운영하는 글로벌 SPA 브랜드 스파오가 21일 한복의 날을 맞이해 ‘리슬’과 두 번째 협업 의류를 선보인다.

이번 컬렉션은 지난 1차 발매 당시 큰 인기를 얻었던 전통 매화와 대나무 무늬 등 한국적인 문양을 담은 로브 스타일의 파자마에 FW 시즌을 반영한 디테일을 추가했다. 기존에 출시됐던 네이비, 베이지 컬러에 다크 네이비 컬러를 추가해 일상 속에서 캐주얼하게 한복을 즐길 수 있도록 총 5종의 컬러를 선보인다.

스파오는 이번 협업을 기념해 감사의 의미를 담은 특별 사은품 이벤트를 준비했다. 스파오닷컴과 무신사스토어에서 협업 상품을 2벌 이상 구매하는 고객 선착순 50명에게 2만 9000원 상당의 ‘리슬 전통 노리개’를 증정한다.

이랜드 스파오 관계자는 “일상생활 속에서도 충분히 한복을 멋스럽게 착용할 수 있다는 것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어 2차 협업까지 진행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도전을 통해 스파오만의 감성으로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스파오와 리슬 협업 상품은 21일 낮 12시부터 스파오닷컴과 무신사스토어, 이랜드몰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예약 판매로 만나볼 수 있다. 예약된 상품은 25일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된다.

한편 스파오와 함께한 ‘리슬’은 한복 특유의 멋을 캐주얼한 감성으로 풀어내고 있는 모던 생활 한복 브랜드다. BTS 등 K-POP 스타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으며 한복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