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첫 금융거래 신한과 함께 시작해요”···신한은행 ‘신한 안녕, 반가워 적금’ 출시주요 금융거래(급여, 신용카드, 적금) 연계 우대금리 제공···간단하고 쉬운 우대금리 혜택으로 2개 이상 달성시 연 4.0% 금리 제공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0.20 12:13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첫 거래 고객의 목돈 마련을 지원하는 ‘신한 안녕, 반가워 적금’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 안녕, 반가워 적금’은 월 최대 50만원까지 입금 가능한 1년제 자유적립식 상품으로 첫 급여이체, 적금가입, 신용카드 신규 등 주요 금융거래를 신한은행과 처음 함께 하는 고객의 목돈 마련에 도움을 주고자 쉽게 달성할 수 있는 우대금리 요건으로 구성했다.

최고 이자율은 연 4.0%로 기본 이자율 1.0%에 4가지 우대금리 제공요건인 ▲첫 급여이체 ▲첫 적금 가입 ▲신한카드 첫 신규 및 신한은행으로 결제계좌 지정 ▲이벤트/제휴사를 통한 가입 중 2개 이상을 달성하면 우대이자율 3.0%, 1개만 달성했을 땐 우대이자율 2.0%를 제공한다.

또한 신한은행을 기존 거래하던 고객도 우대금리 제공 요건에 해당하면 금융거래를 추가해 우대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직장인의 급여이체가 아니더라도 급여클럽을 통해 월 소득 누적금액 50만원 이상을 신한은행에 입금하면 우대금리 조건을 충족해 연금소득자, 주부, 아르바이트생 등 다양한 소득을 가진 고객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첫 금융거래를 시작하는 고객님들에 대한 반가운 마음과 기존 거래 고객님들의 새로운 거래를 환영하는 마음에서 ‘신한 안녕, 반가워 적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님들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