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에어캐나다 홀리데이, ‘캐나다 윈터 원더랜드’ 출시
서유리 기자 | 승인 2013.11.12 16:07

[여성소비자신문=서유리 기자] 에어캐나다 홀리데이는 캐나다 알버타 관광청과 함께 겨울여행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는 ‘캐나다 윈터 원더랜드’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캐나다 윈터 원더랜드 패키지는 ‘렌터카 자유여행’ 상품과 ‘스키 자유여행’ 상품의 2가지 테마로, 각각 경제적인 알뜰형과 럭셔리한 고품격 상품을 갖춰 여행 스타일과 취향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도록 총 4가지의 상품으로 구성됐다.

‘렌터카 자유여행’ 상품은 대자연이 빚어낸 로키의 설경을 배경으로 직접 운전 하며 만끽할 수 있는 상품으로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된 밴프 국립공원의 요호, 레이크 루이스, 존스톤 캐년 등을 구석구석 돌아보며 아이스 워킹, 스노우 슈잉, 개썰매 등 색다른 캐나다만의 겨울의 매력을 즐길 수 있다.

 
115만원부터 판매되는 알뜰형 패키지 상품인 ‘원터 원더랜드 로키5일’은 소형렌터카 3일 과 실용적인 호텔 3박을, 166만원부터 판매되는 고급형 상품인 ‘로키 고품격 6일’은 여행 첫날 가이드 미팅 서비스와 중대형 렌터카 3일 및 럭셔리 호텔 4박을 포함했다.

특히 고품격 상품에서 2박을 묵게 되는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스’ 호텔은 캐나다 로키를 상징하는 호텔로서 이 호텔 때문에 밴프를 찾는 여행객이 있을 정도로 세계적으로 정평이 나 있다.

나머지 2박을 묵게 되는 ‘페어몬트 샤토 레이크 루이스’ 호텔은 동화 속에 나오는 마법의 성 같은 곳으로 고성이 주는 웅장함과 낭만을 모두 갖추고 있다. 이들 럭셔리 호텔에서 즐기는 애프터눈 티는 여행객이 누릴 수 있는 작은 호사스러움이 될 것이다.        
 
‘스키 자유여행’ 상품은 캐나다 최초의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로키에 위치한 빅 3스키장 ‘레이크 루이스 스키 리조트’, ‘선샤인 빌리지’, ‘마운틴 노퀘이’에서 자유롭게 스키와 스노우보드를 즐길 수 있도록 한 상품으로서, 세계 최고의 설질로 꼽히며 건조하고 가벼운 눈이라 불리는 샴페인 파우더에서의 활강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139만원부터 판매되는 알뜰형 패키지 상품인 ‘밴프 스키와 로키여행 7일’은 실용적인 호텔 3박, 빅3 스키장 리프트 3일과 스키장 왕복 셔틀 이용권이 포함돼 있다.

또한 204만원부터 판매되는 고급형 상품인 ‘밴프 고품격 스키여행 7일’은 명품호텔과 명품 스키장이 화려하게 만난 상품으로서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스 호텔’ 5박과 빅3 스키장 리프트 4일 이용권은 물론, 전문 가이드의 공항 미팅과 밴프타운 1일 관광 서비스 그리고 여행 마지막 날 캘거리 공항까지 편도 셔틀 이용권도 포함됐다. 
 
에어캐나다의 영업총괄 김정호 부장은 “에어캐나다 홀리데이가 이번에 출시한 캐나다 윈터 원더랜드 패키지는 캐나다의 겨울에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경험과 신비로운 풍경으로 마치 원더랜드에 온 듯한 감동을 선사할 것이며, 출시기념으로 캐나다 알버타 관광청의 협찬으로 페어몬트 호텔을 3박 이상 이용하는 여행객에게는 애프터눈 티 2인 이용권, 기타 호텔을 이용하는 여행객에게는 설퍼산 곤돌라 2인 이용권의 특전도 제공된다”고 말했다.    
 
한편 ‘에어캐나다 홀리데이’ 는 연중 다양한 종류의 상품을 운영하고 있다. 상품 이용은 전용 웹사이트에 접속한 후 원하는 테마를 클릭하면 해당 상품을 판매하는 전문 판매 여행사의 홈페이지로 바로 연결되도록 했다.


서유리 기자  yulee@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